전체뉴스

Total News

한국지엠, ‘그린 드라이빙 데이’ 친환경 녹색기술 선보여

입력 2011-04-28 13:55:33 수정 2011-04-28 13:56: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지엠이 27일 청라주행시험장에서 ‘그린 드라이빙 데이’ 행사를 마련하고 쉐보레 볼트 시승 행사를 개최했다.

세계 최초로 대량 양산체제에 들어간 쉐보레 볼트는 장거리 운행이 가능한 최첨단 전기차로, 어떤 기후 조건에서도 운행이 가능하며 최대 주행가능 거리는 610km에 이른다.

특히, 배터리가 소진되어도 추가 주행이 가능하다는 점은 전기 충전만이 유일한 동력원인 다른 전기 차량들과 볼트를 구분 짓는 가장 중요한 특징.

16kWh리튬-이온 배터리와 전기구동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GM의 혁신적인 볼텍(Voltec) 동력 시스템을 탑재, 처음 최대 80km까지 일체의 배기가스 배출 없이 전기로만 주행이 가능하며, 일반 가정에서 240V 전원을 이용하면 약 4시간 만에 충전이 가능하다.

배터리가 소진된 후에는 차량 내 장착된 1.4리터 가솔린 엔진이 발전기를 가동시켜 발생한 전기로 전기 운행 장치를 구동해 추가 주행이 가능하다.

한국지엠 기술개발부문 손동연 부사장은 “한국지엠의 목표는 친환경 녹색기술 분야에서 업계 리더가 되는 것”이라며, “볼트의 국내 시험 운행을 통해 전기차에 대한 한국 소비자들의 인식을 높이고, 볼트 기술을 한국지엠 차량에 적용할 수 있는 지에 대한 가능성 등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쉐보레 볼트 외에 한국지엠의 또 다른 친환경 차량, 크루즈 전기자동차의 시승도 함께 진행됐다.

한국지엠은 이번 언론 시승회에 이어 28일 친환경 분야의 정부 관계자 등을 초청해 전기차 시승 행사를 진행하는 등 쉐보레 볼트를 포함한 한국지엠의 친환경 제품과 기술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전인화 추천, 엄마를 위한 ‘5월 모임 스타일링’
· 유통업체 직원들이 알려주는 ‘통큰 파격할인 상품’
· 고물가시대! 발품 팔아 즐기는 알뜰 문화생활
· 김남주-염정아-한가인, ‘명품 미시스타’ 트로이카
· 허각, 결별 소식에 네티즌 ‘뜨더니 변절vs사생활 이해'



입력 2011-04-28 13:55:33 수정 2011-04-28 13:56: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