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김연아-박정현 듀엣,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기원

입력 2011-05-13 18:03:01 수정 2011-05-13 18:04: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위원을 맡은 김연아가 유치를 기원하는 음원 제작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이번 프로젝트에서 김연아는 ‘나는 가수다’의 히로인 박정현, 히트곡 제조기 윤종신과 함께해 대중적인 공감대와 음악성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계획이다.

김연아의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활동에 주목하던 팬들은 스타 가수들과 김연아의 음원 작업 소식에 벌써부터 기대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피겨퀸과 라이브의 여왕이 함께한다니 정말 기대된다”, “예능 늦둥이 윤종신 연아랑 작업해 좋겠네”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옥주현 ‘나가수’ 합류, 아이돌 출신 첫 멤버
·어린이 보육시설, ‘아토피 전문 인력’ 배치 ‘시급’
·SBS ‘짝’, 미모의 여성1호 인기녀 등장
·2NE1 ‘Lonely’, 나가수 열풍 제치며 1위 등극
·탑걸 이효리, 핫썸머 위한 ‘효리쉬 스타일’ 제안
·최정윤, 폭풍눈물로 서지석의 마음 뒤흔든다
입력 2011-05-13 18:03:01 수정 2011-05-13 18:0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