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힙합가수 김정민, 대마초 흡입으로 불구속 기소

입력 2011-05-18 12:55:46 수정 2011-05-18 12:56: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힙합그룹 블랙아웃 멤버 매슬로(본명 김정민)가 마약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한 매체에 따르면 "매슬로는 지난해 12월 25일 서울 마포구의 한 클럽 화장실에서 함께 있던 외국인 한 명과 대마에 불을 붙여 연기를 마셨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다음날 소속사 소울커넥션의 음악작업실에서 대마 약 0.1g을 플라스틱 파이프를 이용해 연기를 마시는 등 지난 1월까지 4차례에 걸쳐 대마를 흡연했다"고 밝혀 파장이 일고 있다.

한편 매슬로는 지난 2006년 '미스터 김(Mr.Kim)'으로 데뷔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마린룩’ 입으면 우리아이도 ‘주니어돌’
·임재범, 맹장수술에 깁스까지 몸 상태 적신호
·남성 15% ‘정계정맥류’, 정액 활동 비정상 확률 높아
·1년에 단 한번, ‘밀레’ 50% 할인
·‘케이트 미들턴 신드롬’ 한국 여성 패션에도 영향
·지하철 나들이, 이것만은 꼭 주의하세요!

입력 2011-05-18 12:55:46 수정 2011-05-18 12:56: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