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로맨스타운’ 성유리, ‘명품 눈물 연기’에 시청자 호평 이어져

입력 2011-05-20 16:27:25 수정 2011-05-20 16:28: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KBS 2TV ‘로맨스타운’에서 성유리가 명품 눈물 연기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분에서는 도박에 빠져있는 아빠(주진모 분)에게 100억 복권 당첨 사실을 숨기고 다시 식모 일을 시작한 ‘순금(성유리)’이 평생소원이던 내 집 장만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자신의 1등 복권 당첨 사실을 유일하게 알고 있는 사채업자 황용(조성하 분)에게 전화를 걸은 ‘순금’은 “돌아가신 엄마 평생소원도 집 장만이었다. 나 때문에 평생 식모 일만 하다 돌아가신 엄마께 이 돈으로 호강하게 해드리고 싶다. 엄마 고기 좀 실컷 사 먹이고 싶다”며 복받쳐 올라오는 눈물을 쏟아냈다.

이날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성유리의 애절한 눈물 연기가 돋보였다”, “엄마를 향한 그리운 마음이 그대로 느껴졌다”, “성유리 연기에 감정 몰입이 최고였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로맨스타운’에서 억척식모 ‘노순금’을 제대로 표현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는 성유리가 강건우(정겨운 분), 김영희(김민준 분)와 펼쳐 나갈 삼각로맨스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박신정 기자(ps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연기파 배우 안내상, “대학시절 교도소 수감생활 했었다”
· 은근한 섹시미 란제리 ‘불티’

· SBS ‘짝‘, 시청자 “TV에서까지 이런 어장관리 봐야하나?”원성

· 윤은혜·유인나·가인의 카디건 스타일링 대결

· 주부들, 살 빼고 되돌리고 싶은 나이 ‘23세’

· 바르지 못한 자세, ‘성인도 키 줄어 든다’

입력 2011-05-20 16:27:25 수정 2011-05-20 16:2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