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서울대와 소프트웨어 공동연구센터 설립

입력 2011-05-31 17:23:53 수정 2011-05-31 17:24: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와 서울대학교가 소프트웨어 분야 인재 양성과 선행 기술 연구를 위해 공동연구센터를 설립한다.

삼성전자는 서울대학교 신공학관에서 김기남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장과 강태진 서울대 공과대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대-삼성전자 소프트웨어 공동연구센터(CIC: Center for Intelligent Computing)' 개소식을 가졌다.

소프트웨어 역량이 기업과 국가 경쟁력의 핵심요인으로 부각되면서 삼성전자와 서울대는 지난해부터 CIC 설립을 추진해왔다.

앞으로 삼성전자는 CIC의 연구 인프라 구축, 관련 기자재 도입, 프로그램 운영비 등을, 서울대는 연구실과 교수진들을 각각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CIC는 소프트웨어를 연구하는 개방형 연구센터로 소프트웨어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은 누구든지 참여하고 활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소프트웨어를 전공하는 컴퓨터공학부 학생들은 물론 소프트웨어 관련 동아리 학생들과 타 학과 학생들도 참여할 수 있다.

CIC에서는 삼성전자-서울대간 공동연구 수행, 소프트웨어 분야 미래 시나리오 도출, 참신한 아이디어의 발굴과 구현, 교과목 연계 프로젝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기남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장은 "소프트웨어 경쟁력 강화는 미래 준비의 핵심"이라며 "CIC가 국내 소프트웨어 분야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강태진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장은 "소프트웨어 역량은 기업은 물론, 국내 산업 발전에서 갈수록 중요해질 것"이라며 "공동연구센터 설립이 한국 소프트웨어 연구에 새로운 모멘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이민재 기자(lm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투투 황혜영, 관능미 물씬 비키니 화보 공개
· 소박털털녀에서 히메포스까지, 최지우 극과극 패션
· ‘생리불순’, 여성건강 적신호!
· 1년 미만 신차급 중고차, '요즘 제일 싸네?'
· 섹시 퀸 이효리 '아무도 없는 신비한 섬' 화보 촬영
· 데님 쇼트팬츠의 핫한 유혹
입력 2011-05-31 17:23:53 수정 2011-05-31 17:24: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