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우건설, 정자동 2차 푸르지오 시티 최고 경쟁률 176대 1

입력 2011-07-06 15:24:45 수정 2011-07-06 15:25: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우건설이 분당 정자동에서 공급한 ‘정자동2차 푸르지오시티’ 오피스텔이 최고 17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청약을 마감했다.

6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지난 4일 청약접수를 받은 ‘정자동2차 푸르지오시티’가 평균 24대 1의 청약률을 기록했다. 3군이 176대 1로 가장 높았고, 이어 2군이 27대 1, 1군이 15대 1을 나타냈다.

서용주 대우건설 분양소장은 “부가세를 포함한 분양가가 3.3㎡당 1190만원대라 최근 판교에서 3.3㎡당 1200만원 후반대로 공급한 오피스텔과 비교해 가격 경쟁력이 있었다”며 “인근 킨스타워와 NHN 그린팩토리에 많은 벤처 및 IT업체가 입주해 있고, KT, 삼성SDS 등의 대기업과도 가까워 소형 오피스텔에 대한 반응이 좋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16-2번지에 위치한 이 오피스텔은 총 361실 규모로, 전용면적 29~36㎡의 소형으로만 구성돼 있다. 오는 7~8일 이틀간 강남역 3번 출구에 위치한 모델하우스에서 계약이 진행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9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수만-양현석-박진영, 차세대 K-pop 주인공 발굴한다!
· 주병진, ‘무릎팍 도사’ 서 무슨 말을 할까?

· 공정위 G마켓-옥션 합병 승인, 슈퍼甲의 탄생?
· 빅재미 모은 ‘정재형의 깨알영상 플레이어’화제
· 하의실종보다 더 핫하다! 보이프렌드 핏 스타일

입력 2011-07-06 15:24:45 수정 2011-07-06 15:25: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