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주얼리, 남자의 패션 아이템으로 등극!

입력 2011-07-10 09:40:14 수정 2011-07-10 09:41:3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남성들의 패션에 작은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그 동안 한 여름 남성들의 패션은 얇은 티셔츠나 PK셔츠 정도였다.

하지만 지금은 아주 미묘하지만 변화를 통해 남성들이 진정한 패션을 완성해 가고 있다.


남성 패션의 변화를 몰고 온 주인공은 바로 주얼리!

예전에는 여성들의 전유물로만 생각되어 오던 주얼리가 남성들의 인식이 변하면서 패션을 마무리하는 아이템으로 각광받기 시작해, 이제 거리에서는 목걸이나 반지로 스타일링한 남성들을 쉽게 만날 수 있게 됐다.

무더운 여름에는 얇은 티셔츠 하나로 스타일을 완성하기에는 뭔가 허전하기에 많은 남성들이 주얼리에 더욱 눈독을 들이고 있다.

심플한 의상일수록 주얼리가 더욱 빛나는 법.

자신의 스타일 포인트를 목걸이나 반지와 같은 주얼리에 포커스를 맞추었다면 의상은 되도록 절제된 디자인에 디테일이 없는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브이넥 티셔츠와 린넨 소재의 셔츠에 매치할 수 있는 구찌타임피스&주얼리의 도그택 목걸이는 세련된 외양으로 개성과 함께 강한 남성미를 동시에 연출할 수 있는 베스트 아이템으로 손꼽히고 있다.

블랙이나 화이트로 에나멜 마감을 하고 축음기 심벌이 담긴 스털링 실버 도그택은 본인의 개성을 더욱 부각시켜 준다.

이는 특히 음반 업계 최고 권위의 그래미(GRAMMY)상을 주관하는 Recording Academy와 파트너쉽을 체결하고 그래미 스페셜 에디션으로 출시된 아이템이라, 차별화된 패션과 스타일을 원하는 음악 애호가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기도 하다.

그 외에도 구찌의 로고 디자인과 볼드함으로 액세서리의 묘미를 잘 살린 다양한 스털링 실버 주얼리가 있다.

구찌타임피스&주얼리의 홍보 팀장은 “’주얼리를 하기 전까지는 드레스는 빛나지 않는다’라는 말이 있듯, 주얼리는 의상을 더욱 빛나게 해주는 완소 아이템이다.” 라며 ‘그래미 스페셜 에디션 도그택 목걸이는 다양한 스타일에 매치가 가능하며 블랙과 실버의 조화가 세련되고 남성미를 부각시켜주어 남성 주얼리 중 베스트 아이템으로 꼽히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신이, 양악수술 ‘어머 다른 사람 같다!’
· 컴퓨터 고장 잦은 여름철, 이렇게 관리하세요

· 보아, ‘순정마초’에 애정가득 ‘요즘 난 탱고가 좋아’
· 5cm 더 빵빵하게 ’왕뽕 비키니’를 아십니까?
· 피임약, 번들거리는 피부와 여드름에도 효과
입력 2011-07-10 09:40:14 수정 2011-07-10 09:41: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