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본, 스마트폰 이용한 국제특송 서비스 제공

입력 2011-07-11 14:02:35 수정 2011-07-11 14:03: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스마트폰에서 언제 어디서나 쉽고 빠르게 국제특송(EMS)을 신청해 외국에 우편물을 보낼 수 있게 된다.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는 12일부터 추가로 스마트폰 국제특송(EMS) 서비스, 내고향 특산품 조회, 우편핸드북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스마트폰에서 도착국가별 국제특송(EMS) 요금조회, 통관안내, 국가별 취급현황 등 국제우편물을 보낼 때 필요한 정보를 언제 어디서나 빠르게 얻을 수 있다.

또한 내고향 특산품 조회서비스는 지역별, 주변위치별로 그 지역의 특산품 정보를 스마트폰에서 쉽게 찾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김명룡 본부장은“스마트폰 우편서비스 시행으로 고객 가까이에서 보다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고객 편의를 더 한층 높이기 위해 우체국쇼핑, 우체국경조카드 신청 등 다양한 스마트폰 우편서비스를 올해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넌내반’ 정용화의 키스만큼 달콤한 메신저 룩
· [임신/출산]태아를 위한 열 달 편식
· 컴퓨터 고장 잦은 여름철, 이렇게 관리하세요
· 5cm 더 빵빵하게 ’왕뽕 비키니’를 아십니까?
· 피임약, 번들거리는 피부와 여드름에도 효과

입력 2011-07-11 14:02:35 수정 2011-07-11 14:03: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