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하반기 '글로벌 전략협의회' 개최

입력 2011-07-12 09:31:21 수정 2011-07-12 09:3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는 11~12일 수원 삼성 디지털 시티에서 세트부문 ‘글로벌 전략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는 최지성 대표이사 부회장과 각 사업부 사업부장, 지역총괄 등 국내 외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했다.

'글로벌 전략협의회'는 삼성전자가 연간 2회씩 개최하는 주요 경영 회의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2011년 상반기 경영성과를 공유했으며 하반기 주요 추진과제도 논의됐다.

최지성 부회장은 상반기 경영성과에 대해 "중동 불안, 선진시장 경기 불확실성 등 세계 경제의 어려움 속에서도 휴대폰, 반도체 등 주력사업 중심으로 성과를 거두고 신흥 시장에서도 성장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하반기 경영에 대해서는 "하반기 세계 경제는 완만한 회복세가 전망되나, 세계 경제 불확실성 증가와 1위 기업에 대한 견제 심화로 여전히 불투명한 상황"이라며 ▲절대 우위의 시장 리더십 강화 ▲체계적 마케팅 역량 강화와 운영 효율화 ▲ 내부 프로세스 준수 및 준법경영 강화 등을 주요 과제로 제시했다.

이를 위해 삼성전자는 스마트 TV, 3D TV, 스마트폰 등 주력 사업에서 리더십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생활가전 등 성장 사업에서는 판매구조 개선과 프리미엄 제품 확대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신흥시장에서는 판매역량 강화를 통해 시장을 주도하는 한편 현지화 마케팅을 강화하고 거점별 전담인력 확보로 판매를 늘린다는 전략이다.

한편 체계적인 마케팅 역량을 높이기 위해 마케팅 프로세스 재정비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 경영 전반에서 스피드와 효율을 높이기 위해 SCM(Supply Chain Management) 운영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글로벌 선두 기업으로서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해 준법 경영과 정도 경영이 기업문화로 정착돼야 한다고 주문도 나왔다.
최지성 부회장은 "대내외 경영 환경이 불투명하지만, 삼성전자는 위기에서 더 큰 도약을 이루어 냈다"며 "하반기에 더욱 철저한 대비로 경영 목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신기생뎐’ 임수향의 단사란표 주얼리 활용법
· 보톡스, 20대부터 맞아도 되는건가요?

· 미샤 빅세일, 최대 50% 할인
· 박성광, ‘어머니 제가 드린 용돈으로 사신 거 아니죠?’
· 인기 걸스타들이 선택한 립스틱은?
· 애프터스쿨, 새 유닛 멤버 공개 '어? 의외의 결과?!'

입력 2011-07-12 09:31:21 수정 2011-07-12 09:3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