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시티헌터' 황선희, 수줍은 미소로 이준혁과 재회 암시?

입력 2011-07-14 10:08:04 수정 2011-07-14 10:09: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BS 수목드라마“시티헌터”의 황선희가 따뜻한 위로로 이준혁과의 재회를 암시했다.

진세희(황선희 분)는 아버지의 사고와, 시티헌터와의 대립. 그리고 천재만(최정우 분)에 의해 살해당할 위기까지 가까스로 벗어나며 힘들어하는 전남편 김영주(이준혁 분)를 위로하기 위해 그의 집을 찾았다.

혼자 있을 영주를 위해 음식을 준비하던 세희는 자신을 보고 놀란 김영주에게 “비밀번호가 그대로더라. 이것만 두고 가려고 했는데 난 우렁각시는 못되나봐.” 라며 수줍게 웃었다.

이어 따뜻한 위로의 말과 함께 “난 한상 당신에게 힘을 주고 싶었다.”는 말로 영주를 걱정하는 마음을 내비쳤고, 김영주 역시 이런 세희의 위로에 덕분에 힘이 난다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해 두 사람이 재결합 하는 것이 아니냐는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자아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 역시 “두 사람 다시 합쳐질 수 있겠다” , “잘 어울린다”, “세희 위로로 영주 이제 힘낼듯” 등의 글을 남기며 관심을 보였다.

한편 이 날 방송에서는 김영주가 이윤성의 실체를 밝힐 수 있는 결정적인 단서를 잡은 사실이 공개되며 극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유진-기태영, ‘우리 인연만들어요’ 화보같은 청첩장
· 스타일 종결자 오윤아의 감각적인 워너비 스타일!
· 카르티에, 시계값 최대 8% 인상
· 소아 골절 5명 중 1명 ‘성장판 손상’, 안전불감증 심각
· 이지훈, ‘이민정과 키스신 찍고파’ 무한애정!
입력 2011-07-14 10:08:04 수정 2011-07-14 10:09: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