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성전자, 클라우드 모니터 ‘NC220’ 공개

입력 2011-07-19 09:25:12 수정 2011-07-19 09:26: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성전자가 시스코의 UPOE(Universal Power Over Ethernet) 기술을 탑재한 클라우드 모니터로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 공략에 나섰다.

삼성전자와 시스코는 올해 초부터 UPOE 기술을 탑재한 클라우드 모니터를 개발하기 위해 협력해 왔다.

삼성전자는 19일 지난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시스코 라이브'에서 UPOE 기술이 탑재된 클라우드 모니터 NC220을 처음으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CPU나 메모리, 하드디스크 등이 없이 네트워크 접속만으로 서버에 연결해 데스크톱 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한 제로클라이언트 모니터다.

이더넷(Ethernet) 케이블을 통해 데이터와 함께 최대 60W(와트)의 전원 공급이 가능해 기존 POE 기술에 비해 소비전력을 크게 줄였다.

또한 사용자들은 이더넷 케이블로 전원을 공급받기 때문에 데스크톱 PC, 전원 케이블 등이 차지하던 사무실 공간을 넓고 깔끔하게 활용할 수 있다.

제프 리드(Jeff Reed) 시스코 UABU 부사장은 "시스코 UPOE는 이더넷 케이블을 통해 삼성의 제로 클라이언트 데스크톱 가상화 기기를 포함해 더 많은 기기에 기존 기술보다 두 배 더 많은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며 "네트워크 접속용 이더넷 케이블을 이용하여 삼성의 최첨단 가상 데스크탑 모니터에 전원을 공급할 수 있어 기기의 설치, 관리를 대폭 간소화시켰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시스코의 '에너지와이즈(EnergyWise)'를 사용하면 시스코 네트워크로 전원이 공급되는 IT 기기의 전력 소비를 더욱 쉽고 편하게 모니터링할 수 있으며 소비전력을 추가로 더 낮출 수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디스플레이전략마케팅팀 김정환 전무는 "삼성전자와 시스코는 기업의 업무환경 효율화를 위한 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있다"며 "중앙 서버와 연결되어 구동되는 제로클라이언트 모니터인 NC220은 기업의 업무 스피드를 더욱 빠르게 하고, 에너지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한편 깔끔한 업무 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전혜빈, '바디수트'입고 '섹시 카리스마!‘
· 완벽한 비키니 미인, 그녀에게 부족한 2%
· 물가부담 고공행진..`생활비 카드'로 덜어볼까?!
· 유인나, ‘싱글즈’서 보이쉬한 숏커트로 파격 변신!
· 심한 여성 우울증, 불임까지 초래
· ‘우유남’ 이민호, 헌터룩의 셔츠 스타일 컬러별로 즐기기!

입력 2011-07-19 09:25:12 수정 2011-07-19 09:26:07

#키즈맘 , #건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