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선글라스, 강북 ‘심플’ 강남 ‘독특’ 선호

입력 2011-07-21 14:10:38 수정 2011-07-21 14:11: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강북과 강남 소비자가 선호하는 선글라스가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룩옵티컬이 국내 유통을 담당하고 있는 9개 명품 브랜드 선글라스의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백화점 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강북에서는 ‘ck’, 강남에서는 ‘칼 라게펠트’가 각각 판매량 1등을 차지했다.

강북 상권의 대표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는 ‘ck’ (26.2%)가 1위를 차지했고, ‘코치’ (25.2%), ‘펜디’ (15.3%)가 2 ,3위를 기록했다. 반면, 강남 상권의 대표인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는 ‘칼 라거펠트’(19.1%)가 1위에 올랐고, 다음으로 ‘ck’ (18.4%)와 ‘코치’ (17.8%)가 그 뒤를 이었다.

이 같은 결과에 대해 룩옵티컬 관계자는 “백화점 별 영업전략과 브랜드 별 입점 선호도 등이 변수이긴 하지만 지역별로 선호하는 선글라스 성향에 다소 차이가 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중산층 비중이 높은 강북에서는 패셔너블하지만 유행을 타지 않는 디자인이 주를 이루는 ‘ck’ 선글라스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ck’ 선글라스가 10만원 대 후반 ~ 20만원 대 초반의 부담 없는 가격인데다 2011년 패션 트랜드인 유니섹스와 보헤미안 컨셉을 살려 남녀를 동시에 겨냥한 중성적인 스타일의 선글라스를 선보였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타인과 구별되는 자신만의 디자인을 원하는 강남권 소비자에게는 독창적이면서도 모던한 디자인이 주를 이루는 ‘칼 라거펠트’ 선글라스가 매력적으로 여겨지고 있다.

‘칼 라거펠트’ 선글라스는 올해 패션 트랜드인 Jet-set족(비행기와 크루즈로 여유 있게 여행 다니는 부호들) 스타일과 고급스러운 레트로룩에 잘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칼 라거펠트’ 선글라스는 30~40만원대의 높은 가격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스타일과 재질 믹스를 통해 다이나믹한 느낌으로 개성 넘치는 고객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뿐만 아니라 ‘칼 라거펠트’ 선글라스는 최근 드라마 로맨스타운에서 주인공인 성유리와 김민준이 착용하는 장면이 자주 노출되며 주목을 받다가, 지난주 패셔니스타 이혜영이 공항패션으로 선보인 것이 화제가 되어 판매량이 더욱 늘어나고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미스 리플리, ‘이다해 백’이 뭐 길래
· 몰라보게 날씬해진 유이! 그 비결은?
· 여름이니까 시원하게 ‘블루’로!

· 알아두면 힘이 되는 휴가철 긴급번호
· 서울 전세값으로 내집 마련 가능한 수도권 미분양 아파트

입력 2011-07-21 14:10:38 수정 2011-07-21 14:11: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