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주진모, 일본에서 커피를 직접 만들다?

입력 2011-07-26 17:03:17 수정 2011-07-26 17:04: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주진모가 일본에서의 첫 번째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주진모는 지난 7월 25일 나카노 선플라자에서 2000여명의 팬들과 해외에서 치러진 첫 팬 미팅을 가졌다. 그동안 직접 그를 만날 수 없었던 많은 일본 팬들에게 뜻 깊은 시간이었다.

이번 팬 미팅에서 주진모는 데뷔 전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의 고충과 행복, 고마움 등을 인터뷰를 통해 진솔하게 밝혀 일본 팬들과 교감의 기회를 가졌다.

또한 일본에서 큰 인기를 얻은 드라마 ‘패션70s’의 OST ‘가슴 아파도’를 부르며 객석에서 등장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이 외에도 ‘비처럼 음악처럼’, ‘그녀를 사랑해줘요’ 등의 애절한 발라드를 불러 숨겨졌던 노래 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주진모는 현재 촬영 중인 영화 ‘가비’(감독 장윤현, 출연 주진모, 김소연, 박희순, 유선)에서 맡은 역할을 위해 바리스타에게 배운 커피도 팬들에게 직접 만들어 주기도했다.

기존의 드라마, 영화에서 보여줬던 남성적인 이미지와는 다른 부드럽고 자상한 ‘밀크남’의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팬 미팅 후반에는 직접 쓴 감사의 편지를 낭독하여 팬들의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주진모의 소속사 JM컴퍼니측은 ‘이전까지 특별히 해외활동을 펼치지 않았는데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해외 팬층이 형성되어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직접 팬들과 만나 교감할 수 있는 활동들을 지속적으로 계획할 것임을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연우, 콘서트장서 역대 최고 ‘인간화환’ 등장 화제
· 쌍용차, 휴가철 ‘하계 특별무상점검 서비스’
· 권리세, 데이비드 오 몰래 박재범과 커플데이트!!
· 도심 속에서 즐기는 ‘공짜’ 문화생활!
· 비키니 라인 방해하는 ‘똥배’의 실체
· 정용화도 반한 ‘박신혜룩’ 따라잡기!

입력 2011-07-26 17:03:17 수정 2011-07-26 17:04: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