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공항면세점 쇼핑, ‘오전 7~9시, 오후 5~7시 피해라’

입력 2011-08-01 09:34:19 수정 2011-08-01 09:35: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8월은 해외 여행 성수기로 면세점을 이용하는 여행객들로 북적거려 여유롭게 쇼핑하기가 쉽지 않다.

때문에 면세점이 덜 붐비는 시간, 외항사 이용 시에만 이용할 수 있는 탑승동 면세점, 구역별 쇼핑 팁 등의 정보 등을 미리 알고 가면 성수기라도 쾌적하게 쇼핑을 즐길 수 있다.

먼저, 붐비는 시간 때를 피해 출국하기 3~4시간 전에 도착한다면 여유롭게 면세 쇼핑을 즐길 수 있다. 오전 7~9시와 오후 5~7시가 주로 붐비는 시간대로 이 때를 피해서 좀 더 일찍 공항에 도착하는 것이 좋다.

외국 항공기를 이용하는 출국객이라면 탑승동에 위치한 면세점을 이용하자.

인천공항에는 출국심사가 끝나면 정면으로 바로 보이는 여객터미널 공간뿐 아니라 탑승동에도 면세점이 들어서 있다.

여름 휴가철 성수기인 8월에는 여객터미널이 혼잡하므로, 외국 항공기를 이용할 때 꼭 거쳐야 하는 탑승동에 있는 면세점을 이용한다면 여유롭고 쾌적한 쇼핑이 가능하다.

또한, 미리 구매하려는 제품 매장의 위치를 파악하면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면세점 공간이 넓기 때문에 위치를 잘 모른다면 짧은 시간에 헤매기 쉽고, 효과적인 쇼핑도 하기 힘들다. 여성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화장품과 향수 매장은 여객터미널 중앙과 양 옆에 자리해 출국장 위치에 따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선글라스, 액세서리, 가방 등 잡화와 의류 매장 역시, 화장품 매장과 인접해 있어 함께 둘러 보면서 쇼핑하기 좋다. 주류, 담배 매장은 여객터미널 곳곳에 배치되어 있어 손쉽게 구입이 가능하다.

에어스타 애비뉴에서는 오는 8월 14일까지 모든 출국객, 구매 고객 대상으로 ‘Diving Summer Sale’ 이벤트를 실시한다.

모든 출국객 대상으로는 소나타 신형 하이브리드 자동차, 아이패드2, 명품지갑 등이 경품으로 제공되는 ‘Dive in Lucks’ 이벤트가 진행된다.

에어스타 애비뉴 관계자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 성수기인 만큼 면세점이 많은 여행객들로 북적거릴 수 있기 때문에 붐비는 시간대를 피하고 출국하기 3~4시간 전에 도착한다면 여유롭게 쇼핑을 즐길 수 있다”고 전하며, 또한, “여행 떠나는 즐거움을 2배로 만들어 줄 다채로운 이벤트에도 참여해 풍성한 혜택을 누리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한지현 기자 (h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티아라 은정을 휴양지 패션퀸으로 등극 시킨 아이템은?!
· 부모 성교육 ’엄마와 함께 性을 배우다‘
· '유이-이다희', 꿀벅지 맞대결 승자는?

· 여름철 세균 번식의 온상 ‘주방’ 청소 비법
· 예비엄마들이 알아야 할 임산부 교실
· 작품마다 상위권! 흥행보증 종결자 '유준상'

입력 2011-08-01 09:34:19 수정 2011-08-01 09:35: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