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CJ푸드빌, 추억담은 면 전문점 ‘제일제면소’ 론칭

입력 2011-08-01 09:40:15 수정 2011-08-01 09:4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CJ푸드빌은 면 전문점 ‘제일제면소(www.cheiljemyunso.co.kr)’를 오픈했다. 이로써 CJ푸드빌의 외식 브랜드는 뚜레쥬르, 빕스, 비비고를 비롯해 총 14개가 됐다.

쌍림동 CJ제일제당센터 지하 1층 CJ푸드월드에 오픈한 제일제면소는 제일, 잔치, 쟁반, 동치미, 비빔 등 메뉴에 따라 우동면, 소면, 메밀면, 쌀면 등 4가지 면을 취향에 맞게 선택·주문할 수 있다.

회사 측은 “특히, 제면사가 매장에서 직접 ‘자가제면’하는 우동면은 국내 우동전문점에서도 드물게 구현되는 방식이다”라며, “백설 최고급 밀가루에 물, 천일염 외 그 어떠한 재료도 첨가하지 않고 특별 제면실에서 26시간 동안 숙성시킨 후 대형 가마에서 삶아낸다”고 밝혔다.

우동면 외에도 쫄깃하고 정갈한 맛을 느낄 수 있는 소면, 향긋하고 은은한 메밀향을 느낄 수 있는 메밀면, 깔끔하고 개운하게 즐길 수 있는 쌀면이 있어 고객 선택의 폭이 넓다.

또한, 면 메뉴에 곁들일 수 있는 고소한 튀김 차림과 갓 지은 밥으로 즉석에서 만든 7종의 수제 주먹밥, 주류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쇠고기 샤브우동이나 스키야키 우동도 준비되어 있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제일제면소라는 브랜드네임은 CJ의 ‘제일’, ‘최고(第一)’의 면을 만들겠다는 포부, 장인정신과 정성스럽고 전문적으로 면을 만들어 내는 ‘제면소’가 결합해 탄생했다”며, “제일제면소에서는 ‘백설 최고급 밀가루’를 사용해 면을 만들며, 백설의 ‘소면’이나 프레시안의 ‘행복한 콩 두부’ 등을 재료로 한 다양한 메뉴를 선보인다”고 설명했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옛날 동네마다 하나씩 찾아볼 수 있었던 ‘제면소’의 기억을 떠올릴 수 있도록 다양한 면 요리에 정성을 담고, 추억과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마음을 움직이는 맛’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티아라 은정을 휴양지 패션퀸으로 등극 시킨 아이템은?!
· 부모 성교육 ’엄마와 함께 性을 배우다‘
· '유이-이다희', 꿀벅지 맞대결 승자는?

· 여름철 세균 번식의 온상 ‘주방’ 청소 비법
· 예비엄마들이 알아야 할 임산부 교실
· 작품마다 상위권! 흥행보증 종결자 '유준상'

입력 2011-08-01 09:40:15 수정 2011-08-01 09:4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