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프랑스 ‘코메디 프랑세즈’의 환상 공연을 한국에서!

입력 2011-08-03 10:49:32 수정 2011-08-03 10:50: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프랑스를 대표하는 국립극단 코메디 프랑세즈가 한국에서 극작가 몰리에르의 희극 ‘상상병 환자’를 오는 10월 14일부터 10월 16일까지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현대카드가 네 번째 ‘컬처 프로젝트’로 프랑스를 대표하는 국립극단 ‘코메디 프랑세즈’를 초청, 극작가 몰리에르의 희극 '상상병 환자'를 공연한다.

코메디 프랑세즈는 1680년 루이 14세의 명에 따라 창립, 33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지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프랑스의 국립국장이다.

세계 2대 극단으로 평가받는 코메디 프랑세즈는 매해 약 800편의 작품을 무대에 올리고 있으며, 연간 약 35만 명의 국내외 관객을 확보하고 있다. 이번 코메디 프랑세즈의 공연은 1988년 이후 23년만의 내한공연이다.

이번 컬처 프로젝트를 통해 코메디 프랑세즈가 공연할 작품은 세계 연극사에서 최고의 희곡작가로 평가받는 몰리에르의 작품 ‘상상병 환자’다.

이 작품은 1673년 프랑스에서 초연 이후 지속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작품으로, 몰리에르는 환자로서의 체험을 통해 17세기 프랑스 의료계의 권위주의와 융통성 없는 행태를 풍자하고 있다.

‘상상병 환자’는 초연 당시 몰리에르가 무대에서 쓰러진 후 사망해 그의 유작으로 더욱 큰 의미를 지니고 있는 작품이다. 이번 컬처 프로젝트에서 코메디 프랑세즈는 무대와 세트 등은 원작을 그대로 살리는 한편, 배우들의 연기는 오늘날에 맞게 현대화 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현대카드는 이번 공연을 신호탄으로 컬처 프로젝트를 다양한 문화 장르로 확장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코메디 프랑세즈의 연극 공연은 관객들에게 최고의 전통을 자랑하는 프랑스 연극의 정수를 선물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현대카드는 자사 고객들에게 할인뿐만 아니라, 티켓 구매에 있어서도 특전을 제공한다.

현대카드 고객은 8월 4일 낮 12시부터 현대카드 프리비아(privia.hyundaicard.com)를 통해 사전 판매되는 좋은 좌석을 미리 구매할 수 있다. 일반 티켓은 8월 5일 낮 12시부터 프리비아와 인터파크, 국립극장과 티켓링크, 옥션을 통해 동시에 판매될 예정이다.

컬처 프로젝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슈퍼시리즈 블로그(www.Superseries.kr)와 현대카드 트위터(@HyundaiCard)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이번 공연은 ‘2011 세계국립극장페스티벌’의 해외초청작으로, 국립극장 홈페이지(http://www.ntok.go.kr)를 통해서도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2PM, 우리가 진짜 절제된 남성미 보여줄게!
· 우리 아이 기저귀 떼기, ‘보고 따라 하기’ 방법이 효과적
· '최고여배우' 전도연, 공효진과 한솥밥 식구!

· 식상한 '미드'는 가라! '미드' 어디까지 봤니?
· 박신혜처럼 귀엽거나! 소이현처럼 우아하거나!

입력 2011-08-03 10:49:32 수정 2011-08-03 10:5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