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양희은-송창식-김민기', 청년시절 배우들과 닮은꼴!

입력 2011-08-03 16:42:01 수정 2011-08-03 16:4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양희은 데뷔 40주년 기념 뮤지컬 ‘어디만큼 왔니’의 출연 배우들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각각 청년 시절의 양희은, 송창식, 김민기 역할을 맡고 있는 이들은 극 중 역할을 훌륭히 소화해 낼 뿐 아니라 그 모습 또한 세 사람의 젊은 시절과 닮은 모습을 자아내 시선을 끈다.

이번 공연을 위해 세 배우는 젊은 시절의 영상을 찾아 수 없이 보고 또 보기를 반복했으며, 연습 시간을 제외하고는 시간이 날 때 마다 세 가수의 노래를 쉬지 않고 들었다고 전했다.

특히 청년 양희은 역의 배우 이하나는 “연습 때 마다 양희은 선생님께 어린 시절부터 청년시절 그리고 지금에 이르기까지 지난날의 다양한 추억을 여쭤보며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다. 선생님의 삶을 알아가고 이해하려고 노력했던 과정이 연기를 하고 노래를 하는데 있어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이야기했다.

이번 공연을 본 관객들은 세 사람의 젊은 시절과 닮은 모습에 놀라워하며, 공연 후기를 통해 양희은, 송창식, 김민기의 젊은 시절을 맡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노래실력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한편 뮤지컬 ‘어디만큼 왔니’는 지난 7월 19일부터 오는 8월 14일까지 대학로 아르코 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2PM, 우리가 진짜 절제된 남성미 보여줄게!
· 우리 아이 기저귀 떼기, ‘보고 따라 하기’ 방법이 효과적
· '최고여배우' 전도연, 공효진과 한솥밥 식구!

· 식상한 '미드'는 가라! '미드' 어디까지 봤니?
· 박신혜처럼 귀엽거나! 소이현처럼 우아하거나!

입력 2011-08-03 16:42:01 수정 2011-08-03 16:43: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