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남대병원, 기아 타이거스 김상현선수 수술 마쳐

입력 2011-08-03 17:27:05 수정 2011-08-03 17:2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7월 29일 넥센과의 경기에서 투수의 공을 맞아 왼쪽 광대뼈가 골절됐던 기아 타이거스 김상현 선수가 30일 전남대병원 구강악안면외과 국민석 교수의 집도로 성공리에 수술을 마쳤다.

국민석 교수는 “왼쪽 광대뼈 함몰 부위에 핀을 고정시키지 않고 뼈를 들어 올려 맞추는 방식으로 수술을 마쳤다”며 “수술에 따른 경과가 아주 좋아 입원치료 1주일을 포함하여 약 6주면 회복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대학병원 구강악안면외과는 지난 7월 6일에도 기아 타이거스 김선빈 선수의 오른쪽 코뼈 및 상악골(윗 잇몸뼈)골절 수술을 한 바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 뉴스 이상화 기자 (lshstor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2PM, 우리가 진짜 절제된 남성미 보여줄게!
· 우리 아이 기저귀 떼기, ‘보고 따라 하기’ 방법이 효과적
· '최고여배우' 전도연, 공효진과 한솥밥 식구!

· 식상한 '미드'는 가라! '미드' 어디까지 봤니?
· 박신혜처럼 귀엽거나! 소이현처럼 우아하거나!

입력 2011-08-03 17:27:05 수정 2011-08-03 17:2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