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케드‘신의 퀴즈2’, ‘바디바바디바’ 까지?

입력 2011-08-05 10:35:05 수정 2011-08-05 10:36: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케이블 드라마(줄임말 ‘케드’)로서 파격적인 극전개로 화제를 낳고 있는 OCN 메디컬범죄수사극 ‘신의 퀴즈2’가 이번에는 사상 초유의 희귀혈액 매매 사건을 다룬다.

오는 8월 5일 방송되는 9화 ‘블러드 세일즈’ 편이 희귀 혈액을 사고 파는 불법적인 범죄를 다룰 예정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근 장기매매, 수혈증 판매 등 악성 범죄가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이와 같은 내용을 화두로 삼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바디바바디바 형’이라는 희귀 혈액을 가진 자가 손목이 그어진 채 의문의 사고를 당하고, 베일에 싸인 범인이 이 사실을 스스로 제보하면서 흥미진진한 수사가 펼쳐진다.

‘매혈’(피를 돈주고 사고 파는 행위)은 우리나라를 비롯해서 전세계적으로 금지되어 있는 범죄행위다.

우리나라에서는 6.25 전쟁 이후에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혈액이 부족하게 되면서 ‘매혈’이 성행했으나, 1975년 ‘매혈금지법’이 제정되면서 ‘헌혈’로만 혈액이 공급되게 됐다.

‘신의 퀴즈2’의 박재범 작가는 “현재까지 매혈 관련해서는 보고된 범죄가 없지만, 당시 상황을 조사하고 상상력을 보태 이와 같은 에피소드를 기획하게 됐다”며 “이전까지 인간 관계와 사회에 대한 슬픈 현실을 다뤘다면, 이번 화수에서는 돈 앞에 추악해 지는 인간의 본성에 대해 깊이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괴짜 천재 ‘류덕환’(한진우 박사 분)이 탐정으로 변신, 불꽃 튀는 활약을 펼칠 예정으로, 메디컬 미드 ‘닥터 하우스’에 빙의된 류덕환의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추리와 추격전이 시청포인트다.

‘신의 퀴즈2’ 제작진은 “이번 화수는 ‘류덕환 특집’이라고 부를 수 있을 만큼, 류덕환의 활약이 돋보이는 화수가 될 것”이라며 “하드보일드한 극전개와 세밀한 스토리 전개로 수사극의 묘미를 제대로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캐릭터 이름이 모두 프로야구 구단 선수와 감독의 이름으로 구성됐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더욱 이슈를 낳고 있다.

박재범 작가는 “개인적으로 프로야구 왕 팬이라 세심한 재미를 주기 위해 설정했다”며 “‘신의 퀴즈’를 사랑해 주시는 팬들이 숨겨진 재미를 느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물놀이 필수품 ‘비치 타월·가운’ 발암물질 검출
· 무심한 듯 시크하게, 패셔니 스타들의 블랙&화이트 스타일링
· 수도권 아파트 낙찰가율, 80% 무너져
· 소지섭, 국내 최초 여성 속옷 브랜드 모델 발탁

· ‘메탈릭 주얼리’를 선택한, 내가 제일 잘나가~!!

입력 2011-08-05 10:35:05 수정 2011-08-05 10:3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