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농진청, 알로에·붉은 풋고추로 발효음료 만들어보세요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농진청, 알로에·붉은 풋고추로 발효음료 만들어보세요

입력 2011-08-12 15:57:46 수정 2011-08-12 15:57: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름은 가족을 위한 보양식에는 신경을 쓰지만, 하루에도 몇 번씩 마시는 음료에는 소홀하기 쉽다. 이때 갈증 해소도 돕고 몸에도 좋은 음료를 직접 만들어 보는 것은 어떨까?

농촌진흥청은 여름철 알로에 사포나리아와 붉은 풋고추를 이용해 가정에서 손쉽게 만들어 마실 수 있는 발효음료를 소개했다.

채소나 과일을 설탕과 혼합한 후, 항아리나 유리병에 담아 적당한 온도에서 발효시키면 신맛과 단맛이 어우러진 발효액이 된다. 이 발효액을 희석하면 갈증 해소를 위한 맛있는 발효음료가 만들어진다.

농진청 측은 “발효 과정에서 과채류에 들어있던 유용한 물질은 소화 흡수하기 좋은 상태로 바뀌고, 항산화 활성이 높아지며, 피로회복에 좋은 유기산이 생성돼 건강에도 그만이다”라고 설명했다.

민간에서 알로에 사포나리아(Aloe saponaria)는 위궤양과 위장장애 등의 치료제로 사용하고 있으며, 붉은 풋고추에는 비타민 A와 C 외에도 캡사이신 성분이 있어 변비와 다이어트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알로에 사포나리아 발효액은 희석해 시원한 얼음을 띄워 마시면, 톡 쏘는 알싸한 맛이 일품이다.

▲ 알로에 사포나리아 발효액 만드는 방법

1. 알로에 사포나리아를 깨끗이 씻고 가시를 제거하여 적당한 크기로 썬다.
2. 설탕을 넣고 고루 버무린다.
3. 발효용기에 담아 30℃ 정도 온도(요즘처럼 더운 날씨에선 상온의 그늘)에서 12일간 발효시킨다.
4. 여과해 저온저장고에 보관 숙성하면 된다.
매운 맛과 단맛이 어우러진 붉은 풋고추 발효액은 희석해 시원한 음료로 마실 수 있고, 각종 음식에 소스로 활용해도 좋다.

▲ 붉은 풋고추 발효액 만드는 방법

1. 붉은 풋고추를 깨끗이 닦아 물기를 뺀다.
2. 두 토막 또는 세 토막씩 어슷어슷 썬다.
3. 설탕과 잘 혼합해 발효용기에 담고, 서늘한 곳(24℃∼26℃ 정도의 온도)에서 발효시킨다. 4. 10~14일 정도 지나 고추가 위로 다 떠오르면 즙액만 걸러 숙성시킨다.

농촌진흥청 발효이용과 김은미 지도관은 “대부분의 청량음료는 당분 함량이 높아 많은 양을 섭취하게 되면 비만이나 충치 등을 유발할 수 있다. 그러나 발효음료는 무더위에 지친 가족들의 피로회복에 더없이 좋은 웰빙 음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러블리한 헤어밴드… 김선아 vs 홍수현, 누가 더 잘 어울려?
· 블랙헤드 외치지만 말고, 제대로 빼보자!
· 은근 티 내는 ‘우리 결혼했어요’ 커플룩 열전!
· 8월엔 인천의 보물섬으로 떠나볼까?
· 커피의 변신은 무죄, ‘이색 커피’로 더위 날리자
· 바캉스용품 8월 뒤늦은 인기, ‘늦캉스족’ 때문?

입력 2011-08-12 15:57:46 수정 2011-08-12 15:57: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