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효리-이수근, ‘발초 잘할 것 같은 연예인 1위’

입력 2011-09-02 13:17:48 수정 2011-09-02 13:18: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추석에 벌초를 가장 잘할 것 같은 연예인으로 이수근, 이효리가 1위에 올랐다.

미디어전문 취업 포털 사이트 미디어통과 크릭앤리버코리아에서는 지난 8월 18일부터 30일까지 구직자, 직장인 33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수근, 이효리가 ‘올 추석 때 벌초를 가장 잘할 것 같은 연예인’ 1위에 올랐다.

‘올 추석 때 벌초를 가장 잘할 것 같은 남자연예인’ 설문조사 결과 1박 2일을 통해 국민일꾼으로 인식된 이수근이 과반이 넘는 64.7%로 여유있게 1위를 차지했다.

최고의 신랑감 1위, 가장 아까운 품절남 1위 등 따뜻한 이미지로 사랑받는 국민MC 유재석은 21.4%의 지지를 받으며 2위를 기록했다.

이어 차승원이 8.4%로 3위를, 김병만이 5.5%로 4위를 차지했다.

여자 연예인으로는 이효리가 57%로 1위를 차지했다.

‘쿨한 성격에 무슨 일이든 잘할 것 같다’ 의견이 있었다.

그 뒤를 이어 신봉선이 27.4%로 2위를, 최강희, 김남주, 신지 등이 각각 3, 4, 5위에 올랐다.

반대로 가장 집안 일을 안 할 것 같은 연예인으로 박명수, 서인영이 1위에 올랐다.

‘올 추석 때 집안 일을 가장 안 할 것 같은 연예인’ 설문조사에서 ‘집안 일 자체를 안 할 것 같다’는 이유로 남자연예인으로는 박명수가 1위를, ‘기가 쎄서 아무도 안 시킬 것 같다’는 이유로 여자연예인으로 서인영이 1위를 차지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아이유, 성숙한 여인으로 변신 이런 모습 처음이야!
· 추석 건강기능식품 선물, ‘이것’ 주의하세요

· 청바지와 체크 셔츠로 ‘따도남’ 혹은 ‘순정마초’
· 송혜교도 공감하는 ‘20대 피부고민’은?
· 왕따로 고통 받는 우리 아이를 위한 조언
· ‘여인의 향기’ 김선아의 마지막 선물, 없어서 못 팔아!

입력 2011-09-02 13:17:48 수정 2011-09-02 13:18: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