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 가을 남성 스타일, 심플한 의상에 시계로 포인트를

입력 2011-09-08 13:10:44 수정 2011-09-08 13:17: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남성들은 의상뿐만 아니라 시계, 가방, 슈즈 등의 다양한 아이템에 여성만큼 높은 관심을 두고 있다.

이에 관련 브랜드 역시 새로운 액세서리 라인을 출시하거나 시계를 활용한 스타일링을 제안하는 등 다양한 패션 아이템들로 남성들의 호기심을 사고 있다.

남성의 전유물이기도 한 블랙과 그레이 수트, 블랙과 브라운 슈즈, 타이, 서류가방 등으로 대변되는 보수적이고 획일화된 스타일이 점차 변화하고 있다.

흔히 시도하지 않았던 파스텔 컬러의 팬츠, 셔츠 등으로 남성들의 룩에서도 밝은 컬러감이 느껴지는 아이템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

특히 최근 남성 구매층을 공략하고 있는 시계, 가방, 페도라, 서스펜더 등으로 어떻게 하면 좀 더 스타일리시하게 남성으로 거듭날 수 있는지에 알아보자.

▲ 포인트 있는 시계로 로맨티스트


애매한 계절로 꼽히는 가을, 간절기 스타일링에 깔끔하고 세련된 시계로 포인트를 주는 것은 어떨까.

미적 측면과 실용적인 측면을 동시에 보여주는 라도의 손목시계는 라도 만의 모던하고 매끄러운 디자인으로 화이트 세라믹과 샴페인 컬러의 다이얼이 조화를 이루어 스타일리쉬 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수트나 캐주얼 모두 잘 소화할 수 있는 아이템이기에 다른 주얼리 없이 시계 하나로도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은 남성들에게 적합하다.

화이트 세라믹과 샴페인 골드의 다이얼이 조화를 이룬 라도의 ‘r5.5 화이트’ 워치를 더해 로맨틱하고 센스 있는 모습을 연출할 수 있다.

▲ 서스팬더와 포인트 시계 아이템만으로도 나도 유러피언 스타일!


서스펜더 패션 또한 댄디함을 추구하는 이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서스팬더는 수트에도 포인트 아이템으로도 활용 할 수 있어 클래식한 스타일링이나 캐주얼한 스타일링 모두 매치가 가능하다.

기본적인 스타일이 지루하게 느껴진다면 포인트 아이템으로 서스팬더를 활용해보도록 하자.
또한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라도의 ‘신트라 크로노그래프’ 블랙 세라믹 위치를 더해주어 컬러의 화려함을 잡아준다.

스위스 명품 시계브랜드 라도(RADO) 관계자는 “메트로 섹슈얼 시대에 접어들면서 아이템들을 적절하게 포인트 아이템으로 활용 할 줄 아는 트렌디한 남성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또한 인덱스를 포함한 전반적인 시계 디자인도 컬러감을 주어 남성들에게 어필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선물이 팡팡!‘ 2011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서포터즈 모집
· ‘STEP’으로 돌아온 카라, 키치 룩 완벽 연출!
· 우리 아이 성격에 맞는 ‘공부법’은 ?
· 마르코, 알고보니 낮과 밤이 다른 남자?
· 명절 요리 레시피, ‘이곳’에 가면 다 있다

· 유기농 우유, 값만 비쌀 뿐 품질 차이 없다
입력 2011-09-08 13:10:44 수정 2011-09-08 13:17: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