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지구상에서 사라져가고 있는 ‘나는 누구일까요?’

입력 2011-09-09 10:10:22 수정 2011-09-09 10:11: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조직위원회는 총회 개최 D-365일을 기념해 멸종위기동물 보호에 대한 메시지를 담은 캠페인 광고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지난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3개월간, 2호선 지하철역 10곳에 각 한 종의 멸종위기동물을 테마로 조명기둥을 이용한 캠페인 광고를 실시한다.

이 행사는 노랑부리저어새, 청개구리, 늑대 등 멸종위기에 놓인 동물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제고하고, 내년 9월 6일~15일 제주에서 열리는 환경올림픽, '세계자연보전총회‘를 홍보하기 위한 캠페인의 일환이다.

멸종위기동물 문제의 심각성을 강조하기 위해 해당 동물들은 온전한 모습이 아니라 실루엣을 통해 윤곽만 제시되며, 온라인과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 이벤트 등을 통해 동물의 이름을 맞추면 멸종위기동물이 온전한 모습으로 돌아온다는 설정으로 계획됐다.

또한 조직위는 위 캠페인 광고와 함께 지난 6일부터 10월 31일까지 WCC 홈페이지와 지하철 옥외광고에 부착된 QR코드를 이용한 멸종위기동물의 이름 맞추는 ‘나는 누구일까요?’ 퀴즈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정답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내년 WCC 개최인인 제주도 왕복항공권 2명, 국민관광상품권 10만원권 10명 등 푸짐한 상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당첨자 발표는 11월 17일 홈페이지를 통해 게재 예정이다.

조직위 관계자는 “지하철 2호선의 녹색 순환선이 생태계 순환을 상징, 보다 시민들에게 쉽게 의미 전달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하철을 이용하는 많은 시민들에게 국내 멸종위기동물에 대한 관심을 제고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캠페인 광고 해당 지하철역: 합정역(개리), 역삼역(검독수리), 시청역(노랑부리저어새), 한양대역(늑대), 영등포구청역(붉은 박쥐), 선릉역(사향노루), 을지로입구(수리부엉이), 교대역(장수하늘소), 사당역(청개구리), 신림역(하늘다람쥐)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선물이 팡팡!‘ 2011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서포터즈 모집
· 이선호, 로맨틱한 짐승남 변신?
· 지고는 못사는 최지우 ‘레트로 어반 시크 컷’으로 새로운 변신
· 추석, 집에 소개하고 싶은 일등신랑감 가수는?
· 다이어트 고비 추석, 음식 유혹 물리치는 노하우
· 대세 듀오 10cm, 전설의 ‘산울림’과 만나다

입력 2011-09-09 10:10:22 수정 2011-09-09 10:11: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