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신학기, 제일~ 잘나가는 캠퍼스 스타일

입력 2011-09-14 13:47:12 수정 2011-09-14 13:48: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내일은 또 뭘 입지?’ 새 학기를 맞이한 학생들이 매일 아침 등교 때마다 하는 고민이다.

신학기 오랜만에 만나는 친구나 선후배들에게 업그레이드 된 스타일을 선보일 수 있게 편안하면서도 자유로워 보이면서 또한 세련된 느낌의 캠퍼스 룩에 대해 알아보자.

▲ 캠퍼스룩엔 역시 데님과 플랫슈즈


강의실과 도서관 그리고 동아리 모임 등 활동이 많은 캠퍼스에서는 단연 활동적인 캐주얼룩이 최고.

이러한 캠퍼스룩에 빠질 수 없는 데님은 핏이 루즈하거나 복고의 영향을 타고 통이 넓은 와이드 팬츠가 유행 중에 있다.

끝단을 말아 올린 롤 업 진의 인기가 계속 되고 있으며 이러한 롤업 진은 체크 셔츠나 꼬임이 굵은 니트와 매치하여 빈티지한 느낌을 낼 수 있다.

또한 데님 스타일에는 스니커즈와 플랫 슈즈 등 굽이 낮은 슈즈를 매치하여 활동적인 느낌을 살리는 것이 좋다.

캠퍼스 라이프에 빼 놓을 수 없는 에브리데이 백팩은 수납공간이 충분한지, 소재는 가벼운지 체크해보고 스타일의 포인트가 될 수 있도록 조금 화려한 컬러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 세련된 아우터로 스타일리시한 캐주얼룩 완성


매일 입는 청바지와 티셔츠가 지겹다면 트렌치 코트나 자켓으로 고민을 해결해 보자.

선선한 가을 날씨에 대비하기도 좋고 시크한 스타일을 살리기에도 안성맞춤이다. 단 이번 시즌 아우터는 전반적으로 몸에 피트되기 보다는 루즈하게 떨어지는 것이 트랜드라는 것을 명심할 것.

더틸버리의 마케팅실에서는 “ 아우터의 경우, 베이지나 블랙 등 기본적인 컬러 대신, 부드러운 느낌을 강조한 뉴트럴 계열이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베이비 핑크나 크림 컬러 등의 아우터는 캐주얼한 데님 차림에 매치해도 여성스럽고 차분한 느낌을 주어 언제나 인기를 얻고 있는 컬러이다. 또한 아우터는 안에 입는 이너 웨어에 따라 각각 다른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으니 최대한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해라.” 라고 전했다.

트랜치 코트나 루즈한 자켓을 입었을 때는 넉넉한 사이즈의 숄더백이나 토트 백을 매치하고, 시계나 팔찌 등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패셔너블한 감각을 연출하는데 좋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천덕꾸러기 남은 명절 음식의 무한변신!!
· 건강한 모유 수유, 식단이 좌우한다
· 내 남자의 속사정! 속옷부터 신경 쓰는 그가 진짜 남자!
· '도가니', 평점 9.63으로 화제! 진실을 향한 입소문
· 모유수유 훼방꾼 '함몰유두' 수술 안전한가?
입력 2011-09-14 13:47:12 수정 2011-09-14 13:48: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