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환절기 피부 관리, ‘부위별 관리가 필요’

입력 2011-09-16 17:27:12 수정 2011-09-16 17:28:2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피부를 건조하게 하는 ‘가을 바람’.

건강한 피부를 위한 ‘보습 관리’가 필요하지만 보습제 하나로 모든 것을 커버하기란 힘들다.

예민한 피부에는 기본에 충실한 스킨케어 뿐 아니라 부위, 목적별로 차별화된 관리가 필요하다.

가을철 절실한 보습 관리, 바르는 부위별, 목적별로 알아보자.


▲ 여자의 나이테, ‘목주름’

얼굴과 달리 관리에 소홀한 목선은 노화가 나타나기 쉽다.

목 피부는 눈가 피부만큼 민감해 피지선이 얇아 유수분이 부족하다. 또한 운동량도 많고 외부에 많이 노출돼 주름이 쉽게 생긴다.

목주름은 일단 생기면 완전히 없애기 힘들기 때문에 평소 관리가 중요하며 건조함으로 수분이 부족한 가을철에는 보다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목주름 예방을 위해서 오르비스에서는 ‘넥 케어 에센스’를 제안한다. 가볍게 펴 발라지고 부드럽게 스며들어 매끄러운 어깨선과 목선으로 가꾸어 준다.

콜라겐 합성 촉진 작용이 뛰어난 월도잎 원액이 함유돼 생기와 탄력까지 찾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진주단백추출성분이 피부를 매끄럽게 하고 항산화 작용이 뛰어난 호호바잎 원액 성분이 노화현상을 억제한다.


▲ 건조한 피부, ‘오일’로 촉촉하게

바디도 얼굴만큼 신경 써야 하는 계절 ‘가을’이다.

얼굴에 비해 관리가 소홀해 자칫하면 피부 건조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보다 꼼꼼한 관리가 필요하다.

보습 관리를 위한 바디 케어에는 로션, 크림 등 다양한 아이템들이 많지만 환절기의 건조한 피부에는 ‘오일’을 추천한다.

‘천연 핸드 메이드 바디 & 코스메틱 뷰티풀 스킨’의 ‘오일’은 끈적임이 없고 부드럽게 흡수되는 장점을 가지고 있으며 마른 피부에 발라도 금방 스며들어 촉촉함을 오래 유지시켜 준다.

뷰티풀 스킨의 오일은 진정효과가 있는 알로에 베라, 달콤한 향의 브라운 슈가, 상큼한 활력이 넘치는 그레이프프룻, 파우더리한 향의 고츠밀크 위드 바닐라, 유럽 장미정원 느낌의 불가리안 로즈 총 5종으로 구성됐다.

보습력이 뛰어난 비타민E, 아몬드 오일, 호호바 오일 등이 함유돼 피부에 즉각적으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 준다.

전신사용이 가능하며 유독 건조하다고 느껴지는 팔꿈치나 발뒤꿈치 부분에 적당량을 덜어 톡톡 발라 주어도 좋다.


▲ 눈가는 ‘항상 촉촉하게’

가을에는 눈가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

눈가 피부는 매우 얇아 민감하며, 전체적으로 건조하다. 피부가 건조해지면 콜라겐이 손상돼 탄력이 떨어지고 주름으로 쉽게 연결된다.

특히 환절기에는 있는 수분마저 빼앗기는데, 눈가 주름을 예방하고 촉촉하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데일리 케어가 필수다.

알엔디랩의 ‘인텐시브 아이 콘투어 크림’은 민감하고 연약한 눈가를 관리하는데 도움을 준다. 산뜻한 텍스처로 사용직후 메이크업 시 밀림이나 뭉침이 없다.

해양성 추출물 및 유기농 추출물을 기반으로 자극이 없어 민감성 피부에도 부담스럽지 않으며 비타민E가 다량 함유돼 건조한 피부에 유연성과 충분한 수분을 공급해준다.

항산화 작용이 뛰어난 camellia sionesis leaf 추출물은 유해 환경으로부터 민감하고 연약한 눈가를 보호해 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조으뜸 기자(ced@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우결’ 데이비드 오의 감미로운 사랑고백, 러브 하트 목걸이!
· 집에 쌓여있는 양념들, 잘 보관하고 있는걸까?

· '막돼먹은 영애씨' 김현숙, 뮤지컬 버전에서도 영애씨!
· 10대 미혼모 급증 추세…10대 성교육 변화 필요
· 시원하게 잘 덮은 여름 이불, ‘잘 보관하는 방법’
· 트렌치 코트의 계절 가을이 돌아왔다!

입력 2011-09-16 17:27:12 수정 2011-09-16 17:28: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