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패션 + K-pop '동대문 컬렉션 In Osaka' 개최

입력 2011-09-21 11:47:09 수정 2011-09-21 11:4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관광공사는 한국 젊은이들의 실용패션을 테마로 한 패션쇼인 '동대문 컬렉션 In Osaka'를 9월 23일 오사카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최근 일본 내 한국 대중가요의 인기로 한국에 관심을 갖기 시작한 일본 젋은층(10-20대)에게 한국의 최신 생활패션을 소개함으로써, 기존의 드라마와 K-pop에 치중돼 있던 한류의 영역을 확대하고 실질적인 한국 방문으로 이어지게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전 행사에는 동대문의 실력파 젊은 디자이너 6명을 초청, 30여벌의 의류를 선보이게 되는 패션쇼를 시작으로 일본 젊은이들에게 패션트렌드 세터로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모델 토린도르 레나와 한국관광공사 이참 사장과의 토크쇼, 슈퍼스타 K로 단숨에 스타덤에 오르며 홍대를 중심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가수 장재인의 공연 등이 펼쳐진다.

한국관광관련 트위터 퀴즈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 되며, 특히 동대문 의상을 입고 무대에 등장하게 될 토린도르 레나는 이 자리에서 한국관광홍보대사로도 임명될 예정이다.

이 행사에는 한국관광공사 오사카지사 공식트위터 (@kto_osaka)등 온라인을 중심으로 한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보이고 있는 ‘한국관광 서포터즈’ 500명을 초청하여 ‘한국관광써포터즈 In Kansai’ 발대식도 개최된다.

이 중 10명은 아마추어 모델로서 동대문 의상을 착용하고 직접 모델로 참가하는 특별한 경험도 갖게 된다.

한국관광서포터이자 아마추어 모델로 선발된 테라구치 아이(寺口 愛, 23, 여)씨는 “처음엔 카라의 ‘미스터’에 빠져 한국을 좋아하게 되었고 이미 한국을 5번 방문하였다. 방문할 때 마다 동대문에서 쇼핑을 하곤 하며 2주전 동대문에서 구입한 쉬폰 블라우스는 가장 아끼는 옷 중 하나가 되었다“며 ”고향인 오사카에서 이런 이벤트가 개최되어 기쁘며, 무대에서 런웨이를 걸을 수 있는 기회가 생겨 영광이다. 이번 패션쇼를 계기로 많은 일본 젊은이들이 한국 패션을 더 좋아하게 될 것이 확실하다“라고 말하였다.

한편, 이 날 행사에는 패션쇼에 출품하는 6명의 디자이너는 물론 난타, 정동극장, 롯데월드, 아름다운 나라 피부과 등에서도 홍보부스를 설치하여 행사장을 찾는 젊은이들에게 한국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이날 패션쇼는 일본 내 57만 명의 회원수를 보유하고, 월 980만 명이 시청하는 온라인 사이트 U-stream (www.ustream.tv/dongdaemun-collection-in-osaka)을 통하여 오는 23일 오후 3시부터 생중계 되며, 이벤트 후 행사 동영상은 유튜브를 통해서도 전세계 젊은이들에게 소개될 예정이다.

동대문 패션의 세계화에 대하여 평소부터 깊은 관심을 갖고 있는 한국관광공사 이참 사장은 “동대문 패션은 독창성이나 가격 면에서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 어디에 내놔도 자랑할 만한 한국 관광자원이다”라고 말하며 “이번 패션쇼를 통하여 동대문이나 홍대 등 한국의 새로운 문화에 대하여 일본 젊은층의 관심이 높아져 한국을 찾는 일본 젊은이들의 증가뿐만 아니라, 동대문 패션의 세계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베이비키즈맘 엑스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에 선물까지!
· 장동건-오다기리죠, '마이웨이' 화보같은 티저포스터 공개
· 농협, ‘스마트 외환’ 3종 세트 출시
· 가을 옷 꺼내실 거죠? 옷장도 관리해주세요
· 디즈니주니어와 함께하는 어린이 통합예술놀이

입력 2011-09-21 11:47:09 수정 2011-09-21 11:4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