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한항공, 지방발 국제선 화물기 운항 시작

입력 2011-09-25 08:55:03 수정 2011-09-25 08:56: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한항공이 국내 최초로 지방공항인 청주공항에 국제선 화물기를 취항한다.

청주공항을 출발해 애틀랜타, 댈러스, 인천을 연결하는 화물노선을 주 2회(수,금)운항하게 되며, 투입 기종은 B747-400F다.

지창훈 대한항공 총괄사장은 “대한항공의 화물기 취항으로 청주공항의 국제물류 경쟁력 향상 및 물동량 증가가 기대된다”며, “대한항공의 취항을 위해 많은 도움과 성원을 보내준 청주와 충청지역 고객 및 관계자들에게 감사한다”고 전했다.

이번 대한항공의 청주발 화물노선 개설에 따라 현재 인천공항에 집중돼 있는 국제항공화물물류 시장의 지방 활성화에 기여해 수도권 이남 항공물류 서비스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청주 인근 지역의 수출 기업과 충청∙영남권 자동차 부품 수출업체들은 내륙 운송비용 절감은 물론 수송시간 단축에 따라 물류비용이 대폭 절감될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에도 대한항공은 충북 지역에 위치한 오송 생명과학단지, 오창 과학산업단지 등을 중심으로 하는 산업 클러스터의 항공화물 수요를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청주공항을 중부권 거점 항공물류 공항으로 육성하는 데 기여해 나갈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입력 2011-09-25 08:55:03 수정 2011-09-25 08:56: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