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을 산행, 이것만은 꼭 챙기자!!

입력 2011-09-27 15:12:32 수정 2011-09-27 15:13: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침 저녁으로 일교차가 커지면서 이제 완연한 가을로 접어들었다. 이제 곧 시작될 단풍 구경을 위해서 가을 산행을 계획하고 있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아무리 가벼운 산행을 하더라도 이것저것 준비해야 할 것들이 많기 마련.

머리부터 발 끝까지 산행을 위해 알아두면 좋은 팁을 소개한다.

▲ 잦은 기온 변화, 환절기엔 아우터부터 철저하게 준비


효과적인 운동과 가을 정취를 맘껏 감상하기 위해서 적절한 복장 선택은 필수다.

특히 요즘과 같이 일교차가 크고 잦은 날씨 변화에서는 시시 각각 변화 가능한 탈부착식 아우터를 준비해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다양한 스포츠 브랜드에서는 작년 잦은 날씨 변화 경험을 통해 흡습속건 기능이 탁월하고 땀 흡수 배출력이 뛰어난 기능성 소재 의류를 철저히 준비했다. 이에 따라 날씨 변화에 적응하기 쉬운 트랜스 포머형 제품을 가을 및 겨울 아우터로 출시했다.

아디다스에서는 핫 트렌드 컬러인 오렌지 컬러의 ‘테렉스 액티브쉘’ 재킷을 선보였다.

이 제품에 적용된 고어텍스 액티브 쉘은 더 얇고 가벼워진 멤브레인(Membrane)을 안감과 직접 통합시키는 새로운 접합 기술(Lamination Process)을 통해서 투습성과 경량성이 한 층 강화했다.

또 강화된 경량성은 트레일 러닝, MTB, 암벽 등반 등 역동적인 아웃도어 활동에 적합할 뿐만 아니라, 갑작스러운 기후 변화나 체온 변화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한다.

잭 울프스킨은 가을철 변덕스러운 날씨에 대비한 3단 변신 재킷, 'WHITE ROCK 3-IN-1 JACKET'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하드셸 재킷과 이너 소프트셀, 인슐레이션 재킷이 조합된 3- IN- 1 시스템집이 적용됐다. 그렇기 때문에 추위나 땀으로 인해 체온이 올라갔을 때 적절한 대처가 가능한 스마트한 제품이다.

컬럼비아코리아는 자체 개발 옴니드라이 소재 ‘2 레이어 재킷’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뛰어난 방수, 투습, 통기성 등의 기능을 갖춘 숨쉬는 보호막 소재로 불릴 정도로 격렬한 아웃도어 활동에서도 쾌적한 상태를 유지한다.

기존 방투습 소재에 비해 통기성이 월등히 높다. 변화하는 날씨에 몸을 보호하고, 격한 활동 시 땀을 흘린 후에도 쾌적한 느낌을 유지할 수 있다.

에이글은 고기능의 발수 방수 방풍 투습 기능의 고어텍스 2L 소재로 부드러우면서 강한 내구성과 경량화를 실현한 포어랜드 고어텍스 재킷을 선보였다.

프린세스 커팅라인의 디자인으로 슬림해 보이며 톤온톤 컬러 배색을 사용해 가을 산행 및 일상복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또한 패커블 주머니가 있어 산행 시 수납이 용이하며 모자는 탈 부착 가능하다.

▲ 등산화, 안정성을 생각한 가이드로 신중하게 선택


등산 활동 시 체중의 중심이 발에 쏠리는 만큼 온몸을 지탱할 발 보호는 잊지 말고 챙겨야 할 안전 지침이다. 편안하고 안전한 기능이 탁월한 등산화를 선택, 운동 효과를 배가시켜보자.

특히 요즘은 미끄럼 방지, 방수, 통풍 기능이 업그레이드 된 다양한 등산화가 출시되고 있어 입맛대로 등산화를 선택하는 재미도 있다.

노스페이스에서는 ‘니아’를 출시, 내구성이 강한 누벅 가죽과 땀 흡수 배출 기능이 탁월한 메쉬 소재를 적절히 사용한 중등산화로 선보였다. 특히 이 제품은 발목 부분 부드러운 폼을 적용, 보행시 발목 압박과 충격을 최소화한다.

아디다스에서는 미드컷 전문 등산화 ‘테렉스 패스트 고어 미드컷’ 등산화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방수, 방풍 및 통기성이 뛰어난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 빠른 건조가 가능한 메쉬 사용한 제품이다. 특히 포모션 기능은 안정성을 극대화한 기능으로 하산 시 충격 감소와 피로도를 줄여주어 부상 방지 효과와 편안한 등산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코오롱 스포츠에서는 트레인 워킹화 ‘안드로 메다 4종’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권위있는 신발 연구기관 캐나다 캘거리 대학과 i-GENERATOR, 부산 신발 산업 진흥 센터와 2년간 연구 개발한 트레일 전용 워킹화다. 국내 지형에 적합한 접지력, 단단한 내구성을 통해 안전한 산행길로 이끄는 제품이다.

라푸마에서는 관절 충격을 최소화한 트레킹화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독자 개발한 아웃솔 ‘LGK901’을 사용해 접지력을 높였고 발뒤꿈치 그립감을 최대화로 이끌어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는 안전성을 높인 아이템으로 주목 받고 있다.

‘에이글(AIGLE)’의 장기산행에 적합한 벨라그라브 하이 고어텍스 등산화는 내부의 솔기선을 최소화하여 발에 직접 닿는 마찰감을 줄여 착용감을 향상시켰다. 가볍고 편안한 쿠션감으로 기능성이 뛰어난 고어텍스 등산화이다.

▲ 건강과 편안함까지 챙겨주는 기능성 배낭


가을 산행을 즐기기 위해선 가방선택도 중요하다. 자칫하면 무겁고 거추장스러워 애물단지로 전락할 수 도 있기 때문이다. 최근 출시된 가방은 허리와 어깨의 부담을 덜어줄 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네파의 자이언트 토터스 70+5L는 3차원 입체 프레임과 사이드 듀랄미늄 프레임으로 어깨에 집중되는 하중을 고루 전달해 허리의 압력을 감소시켜준다. 뿐만 아니라 4 중 구조의 힙벨트와 2중 구조의 멜빵으로 배낭의 하중이 처짐을 방지하며 넉넉한 수납공간으로 짐꾸리기가 편하다.

아디다스에서는 액티브 라이프 라인의 ‘백팩’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양 쪽 메쉬 주머니가 있어 물병이나 젖은 물건의 수납이 편리하다. 등판에는 클라이마 쿨 기능이 있어 산행 시 배출되는 땀을 빨리 흡수하고 마르게 하며 보다 시원함을 부여한다.

몽벨의 스파타32 배낭은 등판의 에어터널을 통해 산행 시 발생하는 땀과 열기를 신속히 배출하고, 등판 위치별로 소재를 달리해 내구성을 높였다.

에이글 마뉴엘 30L 팩은 내장된 초경량 프레임 시스템으로 한층 가볍고 안정된 등판구조로 설계됐으며, 레인커버를 달고 등판에 V형 스펀지를 사용해 통풍에 뛰어나다.

▲ 등산 패션의 마무리... 기타 아웃도어 용품


△장갑

아디다스의 ‘테렉스 소프트쉘’ 장갑은 클라이마 프루프 윈드 소재로 방풍 및 가벼운 비 또는 눈에 대비할 수 있는 안전제품이다. 우수한 통기성을 제공하며 트레킹 및 야외 산행시 반드시 갖춰야 할 아이템이다.

머렐의 등산용 장갑은 서말 프로 원단을 사용해 보온성을 높였고 손목 부분은 잘 벗겨지지 않는 스트레치 기능을 더했다. 마찰이 심한 손바닥 부분에는 실리콘 소재로 프린트해 장갑이 마모되는 것을 방지하고 미끄럽지 않도록 처리 했다.

△ 모자, 양말, 스카프

실용성뿐 아니라 패션까지 겸비한 모자도 출시됐다.

네파의 등산모자는 투습, 방수, 방풍이 우수한 X-VENT 소재를 사용했다. 옆면에 썬그립이 달려 있어 멋스러운 형태로 변형이 가능하며 뒷챙을 길게 하여 목 뒷부분의 햇빛을 효과적으로 차단할 수 있다.

몽벨의 서플랙스 햇은 코코나 소재의 땀받이를 사용해 향균, 방취 효과가 뛰어나다.

일교차가 큰 날씨에는 쁘띠 스카프와 양말로 발랄하면서도 체온을 유지해 주는 포인트 연출로 편안한 산행을 즐겨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환절기 면역력 올리는 ‘건강기능식품’ 10가지
· 어린이집 권리금 2억원 호가…매매도 잘돼

· 정형돈 ‘도니도니 돈가스’ 27일 또다시 완판 도전
· 비서룩 VS 변호사룩, 트렌치 코트 대결승자는 누구?
· 보육료 학부모 추가부담 연간 최대 344만원
· '근짱' 장근석, 일본 아레나 투어 5분만에 매진

입력 2011-09-27 15:12:32 수정 2011-09-27 15:13: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