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목초액, 마시거나 피부치료용으로 부적절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목초액, 마시거나 피부치료용으로 부적절

입력 2011-09-27 15:31:42 수정 2011-09-27 15:31: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숯을 만들 때 발생하는 목초액이 용도와 다르게 건강유지 및 질병치료용으로 판매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온라인쇼핑몰과 숯가마찜질방에서 유통중인 목초액 17개 제품(일반목초액 9개, 스모크향 8개)을 조사한 결과, 일반목초액 2개 제품은 피부치료용으로 표시하여 판매했고, 스모크향 4개 제품은 마시면 건강에 좋다고 표시․광고하고 있어 소비자 피해가 우려된다고 27일 밝혔다.

농업용 및 생활용의 해충방지, 악취제거 용도인 일반목초액 9개 제품 중 2개 제품이 아토피, 피부염, 보습, 무좀 등에 효과가 있다고 표시했고, 향기를 내는 착향 용도로만 사용할 수 있는 스모크향 제품 역시 조사대상 8개 중 4개가 마실 경우 의학적 효과가 있는 것처럼 표시․광고했다.

또한 시험검사 결과, 조사대상 16개 제품이 산성도를 나타내는 수소이온농도(pH)가 2.0∼2.8으로 강산성으로 나타났다. 현재 화장품에서는 피부자극을 우려하여 pH 범위를 3.0∼9.0으로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희석하지 않고 얼굴 등에 직접 스프레이 형태로 사용할 경우 피부 부작용이 우려되어 용도와 다르게 판매하는 제품에 대해 주의가 요구된다.

메탄올 시험 결과 스모크향 1개 제품이 기준(50ppm 이하)을 초과하여 297ppm 검출되었고, 기준이 없는 일반목초액 제품은 42~5,057ppm 검출됐다. 메탄올은 피부자극, 시력상실 등을 일으킬 수 있는 유해물질로, 독성 때문에 식품이나 의약품은 물론 의약외품, 화장품에는 사용이 금지돼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조사 결과를 토대로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제품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청에 조치를 의뢰했다”며 “일반목초액에 대한 관리 및 규격 제정 등을 산림청에 건의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환절기 면역력 올리는 ‘건강기능식품’ 10가지
· 어린이집 권리금 2억원 호가…매매도 잘돼

· 정형돈 ‘도니도니 돈가스’ 27일 또다시 완판 도전
· 비서룩 VS 변호사룩, 트렌치 코트 대결승자는 누구?
· 보육료 학부모 추가부담 연간 최대 344만원
· '근짱' 장근석, 일본 아레나 투어 5분만에 매진

입력 2011-09-27 15:31:42 수정 2011-09-27 15:31: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