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밀레, 발열 다운 재킷 출시 기념 ‘10+10 페스티벌’

입력 2011-09-27 15:45:32 수정 2011-09-27 15:46: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착장 시 2℃ 체온 상승효과가 있는 ‘윈드스타퍼 히트텍 다운 재킷’을 27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다운 충전재에 태양광을 촉매제로 하여 열을 발생시키는 코아브리드 원사를 혼합해 보온효과를 극대화 했다.

타 소재를 사용한 다운 재킷보다 보온력이 30% 우수하며 800필파워 최고급 헝가리 구스 다운을 충전재로 사용해 따뜻하다. 특히 방풍 및 투습력이 뛰어난 윈드스토퍼 소재를 사용해 가볍다.

한편, 히트텍 다운 재킷 출시를 기념해 28일부터 오는 10월 16일까지 ‘10+10 페스티벌’을 함께 진행한다.

다운 재킷은 물론 신제품 구입시 10%의 할인혜택과 함께 구매 금액에 따라 10% 할인권을 증정한다.

밀레 정용권 마케팅 이사는 “본격적인 추위를 앞두고 발열 기능을 갖춘 고기능성 다운 재킷이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한다”며 “신제품 할인 혜택과 함께 상품권까지 받을 수 있어 실속 있는 쇼핑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환절기 면역력 올리는 ‘건강기능식품’ 10가지
· 어린이집 권리금 2억원 호가…매매도 잘돼

· 정형돈 ‘도니도니 돈가스’ 27일 또다시 완판 도전
· 비서룩 VS 변호사룩, 트렌치 코트 대결승자는 누구?
· 보육료 학부모 추가부담 연간 최대 344만원
· '근짱' 장근석, 일본 아레나 투어 5분만에 매진

입력 2011-09-27 15:45:32 수정 2011-09-27 15:46: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