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64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webhome/kmom/phplib/kizmom.hankyung.com/modules/news/news.view.php on line 88
‘도가니’에 분노한 시민들, '공소시효 폐지' 앞장서 | Kizmom 뉴스

전체뉴스

Total News

‘도가니’에 분노한 시민들, '공소시효 폐지' 앞장서

입력 2011-09-28 14:21:31 수정 2011-09-28 14:21: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공유, 정유미 주연의 영화 ‘도가니’로 촉발된 아동 성폭력 범죄를 향한 국민들의 분노가 공소시효 폐지에 대한 요구로 이어지고 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지난 9월 27일 다음커뮤니케이션과 함께 시작한 ‘아동 성폭력 범죄 공소시효 폐지를 위한 100만 서명 캠페인’ 참여가 급증하고 있다.

청원이 시작 된 2시간여 만에 서명자 10,000명을 넘어섰으며, 접속자 폭주로 잠시 홈페이지가 마비되는 상황도 초래되었다. 홈페이지는 곧 정상화 되었으며 서명 시작 하루 만인 28일 오전 56,300명이 참여하였다.

나영이 아버지는 직접 쓴 글을 통해, “미해결 사건은 공소시효를 폐지하여 끝까지 추적 해 엄벌하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영혼의 살인인 아동 대상 성폭력 범죄는 공소시효를 폐지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라고 공소시효 폐지의 필요성을 호소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성범죄로부터 어린이들을 지켜야 한다’, ‘처벌이 솜방망이 라서 어이없다’, ‘법이 아니면 누가 피해자를 지켜주나?’등의 지지하는 의견을 표명했다.

현재 국회에 아동 성범죄 공소시효 폐지를 포함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 개정 법률안’이 2010년에 발의된 채 잠자고 있으며, 올해가 지나면 폐기 될 위험에 처해 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전국 60개 기관에서 9월 한 달 동안 전사적인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10월 중으로 시민들의 서명을 모아 계류 중인 개정 법률안이 통과될 수 있도록 국회에 제출 할 예정이다.

한편, 투명사회를 위한 정보공개센터에 따르면 미성년자 대상의 성범죄는 지난 2005년 전국 1,780건에서 2010년 3,722건으로 2배 이상 증가하는 등 매년 급증하고 있다. 또한 27일 여성가족부 발표에 따르면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 피해자 절반이 13세 미만 아동이었으며, 성범죄를 저지른 피의자 절반이 집행유예 판결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김성희 기자(ks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하늬, 히트에서 ‘매력 3종 세트’뽐내
· CJ제일제당, ‘주부 소비자 패널’ 300명 모집
· 엄마는 지금 공부 중, ‘주부 자격증 시대’

· 삼립식품 ‘정형돈 호빵’ 출시···대세 입증
· 행복한 겨울나기, 현명한 이불 선택은 필수
입력 2011-09-28 14:21:31 수정 2011-09-28 14:21: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