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유아그림책]우리는 한가족이야

입력 2011-10-01 08:24:25 수정 2011-10-01 08:25: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세상에는 배가 아파서 낳은 자식도 있지만, 가슴 아파서 낳은 자식도 있다.

『우리는 한가족이야』(고인돌 펴냄)는 입양 아이의 슬픔과 행복을 그린 책이다.

주인공 로지타는 태어나 얼마 안 지나서 낳은 부모를 떠나 새로운 부모를 만난다. 낳은 부모는 아이를 키울 형편이 안 됐기 때문이다.

로지타는 부모님 품에서 티 없이 밝고 건강하게 크다가 엄마가 자기를 낳지 않았다는 것을 알고 큰 슬픔에 빠진다.

엄마와 아빠는 같이 눈물을 흘리며 낳아준 부모와 입양 과정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 해준다.

친부모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들은 로지타는 오히려 엄마도 두 분, 아빠도 두 분 있다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슬픔을 극복한다.

세계는 국경과 인종, 이념과 언어를 떠나 '세계는 하나', '지구촌은 인류 공동체'라는 다문화 사회로 바뀌고 있다.

이 그림책을 통해 사랑의 확장이 이루어지는 감동을 엄마, 아빠 그리고 아이들이 함께 느낄 수 있을 것이다.

한편, 지은이 핀 팜 헤스트는 실제로 로지타를 입양한 아빠이며, 이 책을 쓰기로 한 날을 "내 삶 속으로 로지타를 입양하기로 마음먹은 날이었습니다"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주혁, '커플즈'에서 착한 순애보의 '유석'변신
· 엄마들이여, 조기영어교육으로 헛고생 하지 말라!
· 내 남자의 피부, ‘가을’을 타기 시작했다
· 임창정-최다니엘-오달수, 세명이 무슨일로?

· 수면 중에 자주 우는 아이라면 ‘야제증’ 의심
· NH보험, 고객님의 잠자는 보험금 찾아드려요!

입력 2011-10-01 08:24:25 수정 2011-10-01 08:25: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