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학습법]혼자 하는 공부가 통한다

입력 2011-10-05 16:44:48 수정 2011-10-05 16:45:1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2011년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사교육비 규모는 약 21조원, 학생 1인당 사교육비를 따져보면 월 평균 약 24만원에 달한다.

아빠 혼자 벌어서는 아이 교육에 투자할 여력이 떨어지니 엄마도 생활전선에 뛰어들어 최근 주부 아르바이트 비율이 증가하고 있다.

『혼자 하는 공부가 통한다』(웅진윙스 펴냄)는 이와 같은 교육문제를 타파하고, 사교육에 의존하지 않는 자기주도적 공부, 아이와 부모 모두가 즐겁고 행복한 공부가 가능해야 한다는 문제의식에서 출발한다.

저자들은 아이도 학교도 믿지 못하고 학원수업이나 과외를 받아야 비로소 안심이 되는 부모들의 생각부터 바꿔야 한다고 지적한다.

과도한 사교육에 노출된 아이들은 남이 시켜서 하는 공부에 익숙해져버린 나머지 스스로 공부할 줄 아는 능력이 저하되기 때문이다.

집필진들은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아이 내면의 '공부본능'을 깨워야 한다고 말한다.

흔히들 공부(학습)는 본능과 상반되는 개념으로 생각하기 쉽지만 인간은 동물과 달리 보다 복합적이고 고차원적인 본능, 즉 순수한 학습에 대한 욕구를 가진 존재다.

이는 모르는 것을 알았을 때의 만족감, 공부에 대한 순수한 즐거움으로 직결된다.

책은 아이들의 공부가 이러한 공부본능에서 출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부모의 역할이라고 충고한다.

눈앞의 성적, 당장 내일로 다가온 시험결과에 조바심내기 보다는 본능에 따라 스스로 공부하는 아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또한 최근 한국 교육의 큰 이슈이기도 한 자기주도학습의 본질이 왜곡되고 있는 현실을 지적한다.

자기주도학습은 모든 학생을 1등으로 만들어주는 만능학습법이나 몇몇 상위권 학생들만을 위한 고상한 영재학습법이 아니다.

어떤 학생이든 자신의 수준과 처지에 맞게 공부하고, 그 결과 보다 나은 학습효과를 얻을 수 있는 것이 진정한 자기주도학습이라 주장한다.

책에서 자기주도학습 프로그램 수윔(SWIMM)을 그 해결책으로 제시한다. 이것은 학습의지, 학습전략, 학습습관, 메타 인지의 총 네 개 영역으로 구성돼 있다.

각 영역을 이해하기 위한 설명은 물론 11가지 '스윔전략'을 통해 각 영역을 활성화할 수 있는 구체적 방법을 알려준다.

이와 함께 아이들이 직접 시도해볼 수 있는 '스윔 워크시트' 페이지를 통해 보다 효과적인 자기주도학습 실천 프로그램도 소개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돈만 벌면 된다’ 기타 예방 접종 권하는 사회
· 피자헛, 피자가 뜨겁지 않으면? ‘공짜’로 드려요

· 파워 블로거, 강사, 모델 등 이색 오디션 열풍
· 올 가을 글리터룩으로 과감하게
· 어린이 영양제 제대로 선택하고 있나요
· 초등중간고사 100점받기 프로젝트

입력 2011-10-05 16:44:48 수정 2011-10-05 16:45: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