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티끌모아 로맨스’ 시사회 준비물은 100원?

입력 2011-10-18 16:46:11 수정 2011-10-18 16:4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생계밀착형 로맨틱 코미디’라는 신선함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티끌모아 로맨스’가 훈훈한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티끌모아 로맨스’는 제작 보고회 및 언론/배급 시사회 등 각종 행사 참석자들에게 100원을 받는 ‘백원모아 좋은세상’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통통 튀는 영화의 콘셉트와 발상의 전환으로 준비한 이번 캠페인은 영화의 모토인 ‘세상에 공짜는 없다’를 200% 살리고, 모여진 금액은 ‘세이브더칠드런’의 사업을 후원하는 데 사용함으로써, 영화도 보고 좋은 일에도 참여할 수 있는 행사다.

10월 19일(CGV 압구정) ‘티끌모아 로맨스’의 제작 보고회와 동시에 시작될 ‘백원모아 좋은세상’ 캠페인은 앞으로 있을 언론/배급 시사회 및 모든 행사에서 이뤄질 계획이다.

특히 ‘백원모아 좋은세상’ 캠페인 모금함에 100원을 넣을 첫 번째 주인공은 생계밀착형 커플 한예슬(홍실)과 송중기(지웅)이다. 영화 속에서는 돈 벌고, 돈 아끼는 고수들로 나오지만 이번 캠페인만큼은 그 누구보다 먼저 ‘100원 모아’ 이벤트에 동참할 예정이다.

한예슬, 송중기의 상큼한 앙상블이 빛나는 생계밀착형 로맨스 ‘티끌모아 로맨스’의 ‘백원모아 좋은세상’ 캠페인은 영화가 끝날 때가지 쭉 이어질 전망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임수연 기자 (ys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하지원, 열 살 연하남의 대시를 거절한 사연은?
· 나도 레드카펫 위 여배우들처럼 예뻐지자
· 감기약, 커피와 함께 먹으면 ‘카페인 과잉’

· 아름다운 D라인의 임산부도 관절건강은 적신호
· 빅토리아, 설리 쇼핑 모습 ‘일상이 화보’
· 초등생, 10명 중 3명꼴로 ‘나는 가난하다’고 느껴

입력 2011-10-18 16:46:11 수정 2011-10-18 16:4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