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등 푸른 생선, 알고 드시면 더 좋아요!

입력 2011-10-24 13:44:44 수정 2011-10-24 15:54: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청은 고등어 등 생선의 소비가 늘어나는 가을철을 맞아 등 푸른 생선의 올바른 섭취를 위한 영양 및 안전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등푸른 생선으로는 고등어, 삼치, 꽁치, 참치, 다랑어 등이 대표적이며, 이들 생선에는 오메가-3 등 불포화지방산, 비타민과 무기질 등이 많이 들어 있어 건강에 매우 큰 도움을 준다.

등 푸른 생선에 많이 들어있는 영양소는 DHA, EPA 등과 같은 오메가-3 지방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혈중 중성지질 및 혈행 개선효과와 어린이 두뇌발달에 도움을 준다. 비타민A, B2, D 등 비타민과 셀레늄 등 무기질 함량이 높아 어린이 성장발달 및 면역력을 유지시켜 준다.

임산부, 환자 등의 섭취 시 주의사항은 임산부, 가임여성, 수유모 및 유아는 참치, 황새치 등 심해성 어류에 메틸수은 함유 가능성이 있으므로 주 1회(100g) 이하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

통풍환자의 경우에는 퓨린(purine) 함량이 높은 등 푸른 생선 섭취 시 체내 요산 농도가 증가되어 통풍이 악화될 수 있으므로 가급적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다. 신선하지 않은 등 푸른 생선은 히스타민(histamine)을 생성해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보관 및 섭취에 주의하여야 한다.

등 푸른 생선과 같이 먹으면 좋은 음식은 두부와 생선은 서로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해 주기 때문에 함께 섭취하는 것이 좋다. 무는 고등어와 잘 어울리는 식품으로 무의 비타민C 및 소화효소가 풍부해 생선에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하고 향미를 증진시킨다.

식약청은 앞으로도 매월 식품별 영양정보 및 오염가능 유해물질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키즈맘 뉴스 이상화 기자 (lshstor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이승기-한효주, 단풍여행 가고 싶은 연예인 1위
· 주부 50% 이상 ‘올해는 김장 안할래요’
· ‘모찌피부’ 서우, ‘피부관리법’ 대공개
· 등 푸른 생선, 임산부는 주1회만 섭취해야
· 변신의 귀재 김민희, 이번엔 프랑스 여배우로 변신

입력 2011-10-24 13:44:44 수정 2011-10-24 15:54: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