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아동실종예방 수첩 무료 배포

입력 2011-10-26 10:16:05 수정 2011-10-26 11:44: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지난 3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아동 실종예방 캠페인’의 일환으로 아동 정보와 실종 예방법 등을 담은 ‘아동실종예방 수첩’을 홈페이지(www.childfund.or.kr)를 통해 무료로 배포한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해마다 2만여 건의 실종자 신고가 접수되는 가운데 미발견 건수는 해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4세 미만의 실종아동 건수가 올해 7월말 기준으로 이미 7천 건 가까이 발생했으며, 이중 실종아동 미발견 건수는 지난해 연말 기준 누계수치 10건 보다 무려 5배 이상 증가해 예방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아동의 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실종 관련 예방교육을 선행하여 실종자들이 현재보다 쉽게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아동실종예방 수첩’을 배포하는 캠페인을 펼치게 됐다고 한다.

‘아동실종예방 수첩’은 혹시 모를 아동의 실종•유괴 사건에 대비하여 아동에 대한 사실적이고 객관적인 정보를 미리 기록해 둘 수 있는 수첩이다.

아동 실종•유괴 시에 빠르게 대처하고, 아동을 발견, 구조하는데 소중한 단서로 사용할 수 있다.

수첩에는 아동의 사진, 신체특징, 손가락 지문, DNA견본, 가족연락처 등 아동 정보란과, 유괴범의 유형 및 유괴 상황별 대처방법 등의 아동예방 지침, 부모가 알아야할 유괴 예방수칙 등이 수록돼 있다.

또한 지난 9월 어린이재단 홍보대사로 위촉된 뽀로로 캐릭터를 수첩 디자인에 활용해, 보다 친근하고 재미있게 실종예방 정보를 전달하게 된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서영 홍보팀장은 “아동에 대한 정보 부족과 실종 교육 미 습득 등으로 인해 미발견 실종자를 찾기란 쉽지 않다”며 “실종 예방 수첩으로 정보 관리 및 예방교육이 선행 된다면 실종자들이 현재보다 쉽게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김선아, 태연 같은 옷 다른 느낌.. 도트패턴 가디건 스타일링
· 신한銀, 창구송금 및 자동화기기 수수료 인하
· 여성의 50%가 호소하는 ‘월경통’ 무시는 금물

· 손예진·이민기, 매혹적 커플 화보 공개
· 크라잉넛 ‘말달리자’, 한국인 스트레스 해소 음악 1위
· 임수정·이선균·류승룡, 영화 ‘내 아내의 모든 것’ 캐스팅

입력 2011-10-26 10:16:05 수정 2011-10-26 11:44: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