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LG전자, 세계 최대 870리터 냉장고 출시

입력 2011-10-31 13:21:38 수정 2011-10-31 13:22: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LG전자는 이달 중순 기존 폭과 높이를 유지하면서도 냉장고 크기의 개념을 바꾼 세계 최대 용량 870리터 디오스 양문형 냉장고 (모델명: R-T871EBRDL)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신모델 출시 기념으로 전국 매장에서 사전 예약 구매 고객 870명에게 선착순으로 87만원 캐쉬백이나 상품권 혜택 제공 및 870만원 여행상품권 추첨 행사 등 870리터 최대 용량을 강조하는 이벤트를 1일부터 30일까지 진행한다.

신제품은 세계 3대 산업 디자이너 ‘카림 라시드(Karim Rashid)’의 디자인을 적용해 현대적이면서도 우아한 패턴으로 세련된 감성디자인을 완성했으며, 미러(mirror) 스타일의 블랙 컬러로 고급스러움을 높였다.

냉장고 전면 유리 표면에 잉크로 문양을 입힌 후 도자기를 굽는 것처럼 600~700℃로 가열해 잉크가 스며들도록 하는 초자(硝子) 인쇄 기법을 적용해 반짝이는 입체감으로 패턴의 아름다움을 연출했다.

이동 가능한 수납선반을 적용해 냉장고 문을 열지 않아도 불편 없이 사용 가능하도록 냉장고 안 미니 냉장 수납공간인 ‘매직 스페이스’를 강화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냉장고 문 두께만큼 안쪽으로 홈을 파 여닫기가 편리한 ‘실크 핸들’도 적용했다.

‘매직 스페이스’는 냉장실 도어 상단 전체를 사용하며, 보관 식품 및 용도에 따라 3, 4단 등으로 구조를 바꿀 수 있어 효율적인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특히 기존 ‘홈바’의 3배 가까운 용량으로 국내 최대 크기다.

공기 중 세균과 냄새를 제거하는 ‘안심제균필터’와 제품 이상을 전화로 진단하는 ‘스마트 진단’ 기능, 야채 산화를 최소화하는 ‘진공밀폐 야채실’, 급속 냉각 가능한 ‘-35℃ 특냉실’ 등 다양한 기능도 갖췄다.

신제품은 4세대 리니어 컴프레서를 채용, 최대 용량이면서도 높은 에너지 효율을 유지해 33.3킬로와트(kWh) 소비전력을 구현했다. 제품 가격은 429만원이다.

LG전자 한국마케팅본부 HA마케팅팀 김정태 팀장은 “신제품은 세계 최대 저장 용량, 공간 활용 극대화 및 절전, 저소음을 유지한 스마트한 스타일”이라며 “앞으로도 디오스 냉장고만의 사용 편의성과 세련된 감성디자인으로 국내 시장 트렌드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여인의 향기’ 이동욱, 분위기 있는 파리지앵으로 변신
· 집안 불청객 집먼지진드기 잡는 ‘침구청소기’
· 주의하세요, 촉촉한 두피도 탈모 위험군

· 클래식하거나 터프하거나…까다로운 가죽재킷 완벽 레슨법!
· LG전자, 에어컨 특별점검 서비스 실시

입력 2011-10-31 13:21:38 수정 2011-10-31 13:22: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