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늦가을 머스트 해브 아우터 ‘패딩 베스트’의 무한 변신

입력 2011-10-31 13:35:58 수정 2011-10-31 13:36: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갑자기 쌀쌀해진 날씨와 큰 일교차에 ‘보온성’과 ‘스타일’을 동시에 만족시키기 위해 남자들이 선택한 아우터는 바로 패딩 베스트! 아직은 패딩 점퍼가 부담스러운 늦가을에 패딩 베스트는 좋은 대안이 된다.

패딩 베스트는 재킷, 카디건, 코트 등의 기본적인 아우터와 스타일링 하기 쉬우며, 최근에는 클래식한 스타일부터 캐주얼하고 스포티한 아이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타일의 패딩 베스트가 출시되고 있어 선택의 폭이 훨씬 다양해졌다.

▲ 정장과 톤 다운된 패딩으로 클래식한 룩 연출


최근 직장 남성들은 완벽한 수트 차림보다는 비즈니스 캐주얼을 선호하는 경향을 보인다.

수트의 클래식하면서도 포멀한 느낌에 캐주얼한 패딩 베스트를 매치할 경우 차분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비즈니스 룩으로의 연출이 가능하다.

이 때 유의해야 할 점은 소재와 컬러의 선택이다.

폴리 소재보다는 울이나 모직 소재를, 비비드한 색상보다는 톤 다운된 패딩 베스트를 선택하는 것이 트렌디해 보인다.

또한 가죽패치나 패턴 패치 워크 등의 디테일이 가미된 패딩 베스트는 클래식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룩으로 기존의 스타일링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

▲ 비비드한 컬러로 활동적인 캐주얼 룩


좀 더 활동적인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다면, 컬러풀하고 비비드한 컬러의 패딩 베스트를 선택하자. 컬러풀한 패딩 베스트는 평범한 캐주얼 스타일링에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체크 셔츠와 스웨트 셔츠, 프린트가 강조된 니트 등 올 시즌 핫 아이템과 함께 연출하면 심심하고 기본적인 캐주얼 룩에서 벗어나서 스타일링에 한 층 재미를 더할 수 있으며, 이번 시즌 ‘비비드 & 레트로 무드’와 맞물려 더욱 멋스러운 스포츠 믹스매치로의 연출이 가능해진다.

올젠(OLZEN) 마케팅실 이선주 대리는 “비비드 컬러의 패딩 베스트를 스타일링 할 때 유의해야 할 점은 모든 아이템을 컬러풀하게 믹스하는 것 보다 톤 다운된 컬러나 모노톤의 아이템과 매치하여 포인트컬러로 연출하는 방법이 세련된 비비드 패션 스타일링 팁”이라고 전한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여인의 향기’ 이동욱, 분위기 있는 파리지앵으로 변신
· 집안 불청객 집먼지진드기 잡는 ‘침구청소기’
· 주의하세요, 촉촉한 두피도 탈모 위험군

· 클래식하거나 터프하거나…까다로운 가죽재킷 완벽 레슨법!
· LG전자, 에어컨 특별점검 서비스 실시

입력 2011-10-31 13:35:58 수정 2011-10-31 13:36: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