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청룡영화상 핸드프린팅 행사, ‘2010 영광의 주역들이 한 자리에’

입력 2011-11-06 02:07:01 수정 2011-11-06 02:08: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제32회 청룡영화상은 본격적인 영화 축제에 앞서, 11월 16일 오후 2시 CGV 영등포 스타리움에서 지난 해 영광의 주역들과 함께 핸드프린팅 행사를 갖는다.

개그맨 심현섭의 진행으로 펼쳐질 이번 핸드프린팅 행사는 ‘이끼’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이며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정재영과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심야의 FM’의 수애가 참석해 그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또한 남우조연상 수상자인 ‘이끼’의 유해진과 여우조연상 수상자인 ‘하녀’의 윤여정, 신인상을 수상한 ‘포화 속으로’의 최승현(TOP)과 ‘시라노; 연애조작단’의 이민정이 참석해 청룡의 감격을 되새길 전망이다.

행사 관계자는 “배우들이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참석의사를 밝히며 청룡영화상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다시 한 번 드러냈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 영화 최고의 축제, 제 32회 청룡영화상은 오는 11월 25일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2011년 한국영화의 피날레를 장식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정회진 기자 (jhj@kmomnews.com)

입력 2011-11-06 02:07:01 수정 2011-11-06 02:0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