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관광공사, 한국관광명예홍보대사로 정려원, 박시후 위촉

입력 2011-11-10 08:55:43 수정 2011-11-10 08:56: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관광공사는 한류스타 정려원과 박시후를 한국관광명예홍보대사로 임명했다.

공사는 한국의 아름다움과 건강함을 알리기 위해 깨끗하고 세련된 이미지의 두 스타를 명예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고 한다.

정려원은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이 크게 히트하면서 스타 반열에 올랐다. 이후 많은 영화와 드라마를 통해 청순한 미모와 뛰어난 패션감각을 뽐내며 국내 뿐 아니라 일본, 대만 지역에서 사랑받고 있다.

2005년 ‘쾌걸춘향’으로 데뷔한 박시후는 드라마 ‘역전의 여왕’등의 작품 등에 출연하고 최근 종영된 ‘공주의 남자’를 통해 큰 인기를 얻었다. 그 역시 드라마를 통해 일본, 중국 등의 지역에서 주가를 올리며 한류스타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한국관광공사 이참 사장은“한국의 건강함과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두 한류스타를 통해 한국의 문화유산과 의료관광 등 한국의 관광매력을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향후 두 한류스타의 영향력이 큰 일본, 동남아 지역의 해외 홍보사업을 공동으로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관광명예홍보대사 위촉식장에는 정려원이 참석하였으며, 박시후는 영상메시지로 위촉소감을 대신하였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윤아, 우월한 각선미의 하의실종 공항패션 눈길
· 미취학 아동 부모 90%, ‘영어 교육 계획 있다’

· 천일의 약속 수애, 청순함의 극치 보여준 패션 아이템은?
· 일괄매각, 고가낙찰, 상가가 움직인다
· 직장인 다이어트, 좋은 습관 하나면 충분하다

입력 2011-11-10 08:55:43 수정 2011-11-10 08:56: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