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의 탈과 탈춤, 해외에 알린다

입력 2011-11-17 11:58:27 수정 2011-11-17 11:59: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우리의 탈과 탈춤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기 위해 외국인을 위한 영문도서 『Tal and Talchum(탈과 탈춤)』을 발간했다.

한국의 탈은 예로부터 궁중의례, 마을신앙 현장, 놀이판 등 다양한 장소에서 사용됐다.

또한 탈춤은 날카로운 풍자와 민중들의 해학을 담아 한국을 대표하는 무형문화유산의 하나로 인식되어 왔다.

이번에 발간한 『Tal and Talchum (탈과 탈춤)』은 하회별신굿탈놀이 등 국내에서 전승되는 12개의 탈춤을 수록했다.

특히 ‘탈’, ‘탈춤’, ‘꾼’의 주제로 구성하고, 쉬운 해설과 풍부한 사진자료를 제공하여 우리 탈문화가 갖는 유·무형의 가치를 외국인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우리말 ‘탈(Tal)’과 ‘탈춤(Talchum)’을 제목으로 사용, 우리 무형문화유산의 고유한 이름을 세계적으로 브랜드화 하고자 했다.

국립문화재연구소가 기획한 ‘한국의 무형문화유산’ 영문도서 시리즈의 두 번째 결과물인 이 책은 해외 한국문화원 등 국외의 여러 기관에 배포되며, 국립문화재연구소 홈페이지(www.nrich.go.kr)를 통해 서비스 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박정현, ‘외모 콤플렉스 극복하고 화장품 모델됐어요’
· 잘나가는 남자는 다르다, ‘오피스 뷰티 노하우’
· 아기 목욕, 초보아빠도 걱정 없어요
· 가전제품 너마저···‘싱글 말고 더블로’
· G마켓, “싸다 싸! 온라인서 김장 담그세요”

입력 2011-11-17 11:58:27 수정 2011-11-17 11:59: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