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크리스토퍼 필립스, 뉴욕 현대사진의 10년 역사를 전한다

입력 2011-11-24 09:47:12 수정 2011-11-24 09:48: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뉴욕국제사진센터(ICP, International Center of Photography)의 수석 큐레이터 크리스토퍼 필립스(Christopher Phillips)가 일반인을 대상으로 국내 첫 공개 강연회를 갖는다.

이 강연회는 일우사진상의 국제심사위원으로 참여하기 위해 내한하는 크리스토퍼 필립스와 국내 사진 애호가들과의 특별한 만남을 위해 한진그룹 산하 공익재단인 일우재단 측이 마련한 자리다.

강연회는 오는 12월 3일(토) 한진빌딩(서울 중구 남대문로2가 소재) 26층 대강당에서 오후 3시 30분부터 5시까지 1시간 반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크리스토퍼 필립스는 이번 강연에서‘뉴욕, ICP, 그리고 현대사진: 크리스토퍼 필립스가 전하는 그 10년의 역사’라는 주제로 현대 미술의 중심지 뉴욕에서 사진 매체로서의 가능성을 탐색해온 뉴욕국제사진센터의 지난 10년의 역사를 소개한다.

폭넓고 통찰력 있는 전시기획력으로 세계적인 현대사진전문가 중 한 명으로 손꼽히는 그는 2000년부터 뉴욕국제사진센터의 큐레이터로 활동했으며, 최근 몇 년간 중국, 일본 등 아시아를 소재로 다양한 전시를 기획했다.

2004년에는 시카고 대학의 우훙(Wu Hung)교수와 함께 미국에서 첫 대규모 중국현대사진전인 “Between Past and Future: New Photography and Video from China”를 기획하기도 했다. 현재 뉴욕대학과 바너드대학에서 외래교수로 사진사와 사진비평을 강의하고 있다.

이번 강연회는 동시대 문화 속에서 사진의 위치를 이해하고 나아가 한국사진의 국제적 위상 제고를 위한 방안을 가늠하는 뜻 깊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일반인들도 무료로 강연회에 참가할 수 있으며 일우사진상 홈페이지(http://photo.ilwoo.org)를 통해 11월 21일부터 12월 1일까지 선착순으로 참가신청을 받는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부터 육아까지 원스톱으로 종합상담하세요!

· 최민식-하정우의 대격돌! 영화 ‘범죄와의 전쟁’
· 서민위한 전·월세 대책, 밑 빠진 독에 돈 붓기
· 통큰 장근석, 모교 한양대에 12억 기부
· 허리디스크에 수영, 요가 무조건 좋다고?

입력 2011-11-24 09:47:12 수정 2011-11-24 09:48: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