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명곡의 향연, 서울오라토리오 ‘송년 음악회’

입력 2011-11-24 11:21:12 수정 2011-11-24 11:22: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오라토리오와 하남도시개발공사가 하남시민을 위한 ‘송년 음악회’를 개최한다.

서울오라토리오는 건전한 문화의 정착,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해 온 단체로서 한국 가곡과 민요, 오페라 아리아와 서곡, 영화 음악 등 다양한 음악 장르를 선보인다.

이번 음악회는 오페라부터 한국 가곡, 민요, 영화음악 등 다채롭고 아름다운 곡들이 연주된다.

오페라로는 카르멘서부터 라보엠, 리골레토, 사랑의 묘약, 피가로의 결혼, 투란도트, 토스카 등의 명곡들을 들을 수 있다.

가곡으로는 내 맘의 강물, 가고파, 명태 등을, 영화음악은 영화 미션의 삽입곡으로 잘 알려진 가르리엘 오보에를 전한다.

또한 참여하는 음악가들도 화려하다.

지휘의 최영철은 서울오라토리오의 감독이자 국제 안토닌 드보르작 작곡 콩쿨 감독, 국립프라하음악원과 드보르작 아카데미의 감독을 맡고 있다.

독창으로 섬세하고 힘 있는 목소리를 들려줄 성악가들은 소프라노 김선미, 강수정, 정은경이다. 메조소프라노에는 문혜경이 출연한다.

테너 원용기와 베이스 최승혁은 이번 음악회의 음악적 풍부함을 더한다.

그 외에도 46명의 서울오라토리오 오케스트라 46명과 서울오라토리오 합창단 40명이 함께한다.

이번 음악회는 12월 9일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하남문화예술회관의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응모 가능하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정회진 기자 (jhj@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임신부터 육아까지 원스톱으로 종합상담하세요!

· 최민식-하정우의 대격돌! 영화 ‘범죄와의 전쟁’
· 서민위한 전·월세 대책, 밑 빠진 독에 돈 붓기
· 통큰 장근석, 모교 한양대에 12억 기부
· 허리디스크에 수영, 요가 무조건 좋다고?

입력 2011-11-24 11:21:12 수정 2011-11-24 11:22: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