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밀레, 보드 웨어 ‘라이드 온’ 출시

입력 2011-11-28 16:10:36 수정 2011-11-28 16:11: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스키&보드 마니아를 위한 ‘라이드 온’ 2011년 신제품을 선보였다.

올해는 재킷과 팬츠, 이너웨어는 물론 장갑과 모자 등 용품까지 갖췄다. 총 21개 모델로 구성된 ‘라이드 온’ 라인은 화사한 컬러에 다양한 프린트가 조합돼 캐주얼한 스타일과 아웃도어의 기능성이 결합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방수성과 투습성 및 통기성이 뛰어난 밀레 고유의 소재인 ‘드라이 에지’를 사용해 최적의 상태에서 스노우보드 등 겨울 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

보드 재킷은 방수성과 투습성이 뛰어나며 비비드한 색상으로 라이더들의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또한 인체공학적 패턴이 적용되어 격렬한 운동에도 불편함이 없다.

팬츠는 강화 원단을 사용해 내구성이 좋고 오래 착용해도 쉽게 젖지 않는다. 이너로 입을 수 있는 후드 티셔츠는 가볍고 따뜻하며 땀의 빠른 흡수를 도와준다.

밀레의 ‘빈티지 라이드 온(38만 5000원)’은 입체 소매 패턴을 사용해 활동성이 좋은 제품이다.

안감에 기모 처리를 해 보온성이 뛰어남은 물론 암홀 벤틀레이션(통풍구) 지퍼를 삽입해 통기성이 좋다. 드라이엣지 소재를 사용해 뛰어난 방수력을 갖춰 겨울 스포츠 활동에 적합하다.

‘빈티지 라이드온 팬츠(29만 5000원)’은 젊은 감각을 원하는 보드 마니아들을 위해 컬러 패치 디자인을 적용했다.

빈티지 라이드 온 재킷과 함께 착용 가능하며 투습도와 내수압이 스키&보드를 즐기기에 알맞은 방수력을 갖고 있다.

‘X 젠더 R1 후디 (11만 9000원)’는 마이크로 양면 플리스 소재를 사용한 이너 셔츠로 목이 올라오는 디자인을 적용해 따듯하다. 부드러운 착용감과 경량성으로 아웃도어 활동 및 일상 생활에 활용도가 높은 제품이다.

밀레 정용권 마케팅 이사는 “아웃도어 브랜드에서 출시된 보드 웨어는 기능성과 패션성이 뛰어나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은 물론 일상생활 등에서 활용도가 높다”며 “이번 시즌에는 비비드한 색상과 화려한 패턴을 강조한 보드복이 인기를 끌 전망이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화장품에도 ‘스타일링 법칙’ 있다는 것 아세요?
· 이지아, 윤시윤 ‘막걸리 키스’를 부른 20억 클러치백 어디꺼?
· 배우 이규한, 과거 제벌 2세였어?
· 원인 모를 통증, 진짜 원인은 뭘까?
· 하루 커피 한잔이 자궁건강에 미치는 영향

입력 2011-11-28 16:10:36 수정 2011-11-28 16:11: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