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대학교암병원, 암환자 전인적 건강까지 지킨다

입력 2011-12-01 13:37:39 수정 2011-12-01 13:38:1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대학교암병원 암정보교육센터가 다양한 구성원의 참여를 통해 암환자의 신체적,정서적,사회적 건강까지 살피는 포괄적 서비스를 제공하며 암환자의 암극복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접근방식을 확대하고 있다.

암정보교육센터는 환우회와의 연계를 통한 전문자원봉사활동의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이들 환우전문자원봉사자들은 실제 암을 극복한 입장에서 암환자와 가족들에게 정서적 지지와 위로를 주는 것을 주 역할로 하며 암정보교육센터의 운영을 돕기도 한다.

암환자의 상황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는 환우 전문자원봉사자들은 병동과 주사실, 외래진료실 등 도움이 필요한 환자가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찾아가며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와 함께 암정보교육센터는 ‘나의 암이야기’ 공모 등을 통해 암환자와 암생존자, 가족들의 간접적인 참여 역시 유도하고 있다. 암 치료 여정에서의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함께 암을 극복한다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그로부터 희망과 위안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다양한 시도에서 의료진과 사회복지사 외에 암생존자, 암환자, 가족 등 다양한 구성원의 참여는 매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암생존자의 참여는 환자들에게 암을 이길 수 있다는 희망을 주는 동시에, 스스로에게도 치료 후의 삶을 보다 긍정적으로 그리고 적극적으로 살아갈 동기를 제공하며 암생존자들이 실제 암을 겪은 입장에서 제공하는 아이디어는 각종 프로그램 운영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암정보교육센터는 전반적인 센터 운영과 프로그램 진행에서도 보다 폭넓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자원봉사의 영역을 극대화함으로써 암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자원봉사활동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 있다.

참여형 교육프로그램은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강사전문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운영되며 암환자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센터에서 개최하는 암병원의 음악회 역시 100% 문화자원봉사자들의 재능기부로 이루어진다.

박상민 센터장은 “서울음대, 서혜경예술복지재단, 전문연주자, 병원 의료진, 의대생 등이 문화자원봉사자로 활동하고 있다” 며 “센터의 각종 실무를 돕는 대학생 자원봉사자들도 사회복지학, 의학, 간호학, 의료IT공학등 전공에 따라 관련 업무를 담당한다” 고 말했다.

센터는 향후 다양한 참여자들의 봉사활동을 보다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경닷컴 키즈맘 뉴스 이상화 기자 (lshstory@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천일의 약속’ 청순 수애, 완판녀 등극하나?
· 20대 여성들의 ‘패션멘토’ 독보적 1위...공효진!!
· 도루코, ‘천원 기부하고 6중날 고급 면도기 받아가세요’
· BC카드, 제과점‧주유 할인 등 다양한 이벤트 진행
· 퉁퉁 부은 얼굴, ‘초스피드 복구법’

입력 2011-12-01 13:37:39 수정 2011-12-01 13:38: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