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그오스트레일리아, ‘울트라 톨’ 리미티드 국내독점 판매

입력 2011-12-09 14:48:16 수정 2011-12-09 14:49: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리지널 양털 부츠 브랜드 어그 오스트레일리아에서 베스트 아이템인 ‘울트라 톨(Made in New Zealand)’ 제품을 전세계적으로는 유일하게 국내에서 리미티드 아이템으로 선보인다.

어그 오스트레일리아의 베스트 아이템인 울트라 톨은 현재 생산 공정의 복잡함과 원가 상승 등의 이유로 작년부터 중국생산으로 바뀌면서 디자인 변경은 물론 오리지널 뉴질랜드 제품을 만나 볼 수 없었다.

하지만 국내의 어그 매니아를 위해 어그 오스트레일리아의 공식 수입처 오마이솔의 요청으로 뉴질랜드 현지 장인의 손길이 깃든 ‘울트라 톨 Made in New Zealand’ 제품을 리미티드 아이템으로 만나 볼 수 있게 됐다.

오마솔의 관계자는 “뉴질랜드산 울트라 톨의 소장가치를 아는 일부 어그 매니아들과 일본 관광객들이 벌써부터 예약주문에 들어간 것은 물론 제품에 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내에서만 만나 볼 수 있는 ‘울트라 톨 Made in New Zealand’는 어그 오스트레일리아 공식 수입처인 오마이솔 사이트에서 울트라 톨 보다 길이가 조금 짧은 울트라 숏 제품은 롯데백화점에서 만나 볼 수 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윤지희 기자(yjh@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윤은혜, 600만원 호가 악어백 ‘럭셔리 공항패션’
· 샘표, ‘크리스마스 쿠키 만들기 클래스’ 선착순 모집

· 실내외 기온 차 높은 겨울철 안경관리법
· 외환銀, ‘연말 Yes 포인트 지급 이벤트’ 실시
· 알록달록 약, 초콜릿으로 오인해 섭취하는 어린이 주의
· 올드해 보이는 퍼는 잊어라! 새로운 퍼 스타일 즐기기

입력 2011-12-09 14:48:16 수정 2011-12-09 14:49: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