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어린이대공원으로 아기호랑이 자매 보러 오세요

입력 2011-12-13 11:17:48 수정 2011-12-13 11:18: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11월 14일에 태어난 아기 호랑이 ‘해님’, ‘달님’을 볼 수 있는 <겨울방학 동물체험 프로그램>이 오는 23일부터 내년 1월 28일까지 서울어린이대공원(열대동물관 2층)에서 진행된다.

프로그램의 구성은 아기호랑이 엄마 역할 체험기회 뿐만 아니라 고슴도치 길들이기, 부드러운 털을 가진 페릿 목에 둘러보기, 버마구렁이 안아보기, 오랑우탄, 코끼리, 쌍봉낙타 등 동물박제와 골격표본을 실제 크기와 비교하기 등으로 짜여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1일 학습형태로 진행되며, 7~11세 유치원 및 초등학생 대상 동물체험교실, 2명 이상 가족단위 대상 가족체험교실로 나뉜다.

신청은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www.sisul.or.kr)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한편, 이번에 태어난 아기호랑이는 지난 2001년 6월 경남 마산 돝섬유워지 재개발 추진 때문에 서울어린이대공원으로 이사 온 벵골호랑이 ‘대두’의 손녀다.

태어날 당시 몸무게가 1.5kg이었는데 한 달 남짓 지난 현재 사육사들의 정성어린 인공포육으로 3kg으로 무럭무럭 자라 어린이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할 전망이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겨울철 수족냉증, 주부 건강 위협한다
· 슈퍼주니어, 한류 팬들과 함께 ‘한식 레시피’ 만든다!

· 엄마와 아이 학습법, 온라인으로 점검한다
· 몸매를 보완해주는 나만의 청바지 찾기!
· 피부만 보습? 난 입술까지 촉촉한 여자!
입력 2011-12-13 11:17:48 수정 2011-12-13 11:18: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