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연휴 없는 올 크리스마스는 국내서 가족과 함께

입력 2011-12-13 13:12:04 수정 2011-12-13 13:14: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연휴 없는 올 크리스마스에 많은 사람들이 장거리 해외여행보다 국내 도심에서 공연을 보거나 호텔 혹은 레지던스에서 파티를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1인당 크리스마스 예상 지출 비용은 10명중 5명이 최대 10만원을 예상하는 것으로 조사 돼 눈길을 끈다.

인터파크투어는 지난 11월 29일부터 12월 7일까지 <올해 당신의 크리스마스 계획>이라는 주제로 인터파크투어 블로그(rendy85.blog.me) 방문자 총 79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먼저 크리스마스를 누구와 함께 보낼 것인지에 대한 질문에는 '가족'이라고 답한 사람이 절반 이상인 52.4%(414명)로 1위를 차지했다. 휴일이 짧은 만큼 가족들과 시간을 보내겠다는 응답자가 많은 것으로 보인다.

뒤 이어 '연인과 함께' 21.3%(168명), '친구나 지인'13.4%(106명)순으로 나타났다. '나홀로' 보내겠다고 응답한 사람도 꽤 높은 비중인 11.4% (90명)로 눈길을 끈다.


이번 크리스마스에 꼭 해보고 싶은 것은 무엇인지에 대한 질문에는 '공연 관람'이 24.9%(194명), '럭셔리 호텔&레지던스 숙박'은 20.7%(161명)로 나타나 근소한 차이로 1, 2위를 차지했다.

올해는 특히나 크리스마스 연휴가 없어 도심에서 알차게 보낼 수 있는 일정을 선호하는 것으로 보인다.

뒤이어 '아기자기한 펜션 숙박' 18.4%(143명), '가까운 해외여행' 17.7%(138명), '집에서 편하게' 16.3%(127명) 순으로 집계됐다.


또한 올 크리스마스 예상 지출 비용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무려 50.1%(389명)가 '5~10만원' 이라고 답변했다. 이어 '10~30만원'은 20.1%(156명)으로 2위를 차지했다.

이는 올해 크리스마스 계획과 연관된 결과로, 국내에서 보내게 될 경우 지출비용이 낮아지는 탓에 응답자의 절반 이상이 최대 10만 원 정도를 쓸 것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보인다.

그 뒤로 '3만원'은 18.4%(143명), '한 푼도 안 쓰겠다' 6.4%(50명), '30만 원 이상' 2.8%(22명) 순으로 응답했다.


한편, '크리스마스 하면 떠오르는 도시'에 대한 질문에는 매년 성탄 특선영화 단골 프로그램이었던 영화 '나홀로 집에'의 배경이자, 화려한 크리스마스트리로 유명한 '뉴욕'을 전체 응답자 중 무려 46.5%(383)가 선택해 1위에 올랐다.

그 외 산타의 고향 인 '핀란드'는 19.1%(157명)로 2위에, 시끌벅적한 크리스마스 분위기의 '서울(명동)'은 14.2%(117명)로 3위를 차지했다.

이어서 크리스마스 축제와 야경의 도시 '홍콩'은 11.8%(97명), 유럽 크리스마스 마켓의 발상지인 '뮌헨'은 5.1%(42명), 한 여름의 크리스마스를 즐길 수 있는 시드니 등 기타 도시는 3.4%(28명) 순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 결과에서 볼 수 있듯, 올해는 주로 국내에서 공연을 관람하거나 국내 호텔 및 레지던스, 펜션 등에서 숙박을 계획하는 사람이 많아 일찌감치 숙박 예약전쟁이 치열하다.

실제로 인터파크투어에서 12월 11까지 기준, 올 연말(12/1~12/31) 서울 지역 호텔 숙박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했다.

숙박 외에도 크리스마스 및 연말에 호텔에서 모임을 즐길 수 있는 뷔페 식사권을 판매하는 '연말 호텔뷔페 기획전'을 12월말까지 진행한다.

12월 24일 단 하루만 한정 판매하는 베스트웨스턴 강남호텔 GN레스토랑 뷔페식사권, 한강 유람선 크리스마스이브 클럽 DJ파티 크루즈뿐 아니라 라마다서울 호텔 카페 스타시오 뷔페 등 다양한 인기 호텔 뷔페 상품을 선보여 온라인으로 미리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인터파크투어 이기황 국내사업본부장은 "연휴가 없는 이번 크리스마스에는 주로 국내에서 알차게 시간을 보내길 원하는 고객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인터파크투어의 12월 한 달간 서울지역 호텔 숙박 예약 현재 현황을 살펴보면 아직 중순이 채 지나지 않았음에도 이미 작년 12월 전체 예약건수의 80% 이상을 넘어섰다"고 밝히며, "부가적인 연말 호텔뷔페 식사권 상품 등 다양한 프로모션이 진행되고 있으므로 미리 크리스마스 준비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키즈맘뉴스 손은경 기자(sek@kmomnews.com)

[키즈맘뉴스 BEST]

· 겨울철 수족냉증, 주부 건강 위협한다
· 슈퍼주니어, 한류 팬들과 함께 ‘한식 레시피’ 만든다!

· 엄마와 아이 학습법, 온라인으로 점검한다
· 몸매를 보완해주는 나만의 청바지 찾기!
· 피부만 보습? 난 입술까지 촉촉한 여자!
입력 2011-12-13 13:12:04 수정 2011-12-13 13:14: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