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린이집 교사 ‘아동학대 신고’ 접수…경찰 수사 중

입력 2016-10-07 20:41:07 수정 2016-10-07 20:41: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어린이들을 학대한다는 학부모 신고가 접수됐다.

7일 경기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수원시 영통구의 어린이집 보육교사인 송모(33·여)씨가 손으로 아이 머리 등을 때리는 모습을 포착해 이를 수사하고 있다.

앞서 지난달 23일 이 어린이집의 학부모는 "아이들이 교사로부터 학대를 당하는 것 같아 CCTV 영상을 확인하고 싶다”며 112로 신고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어린이집에서 지난 7월부터 3개월 분량의 CCTV 영상을 확보, 분석 중이며 이 과정에서 경찰은 송씨가 아이들에게 신체적 학대를 가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송씨는 어린이집을 그만둔 상태로, 경찰은 분석을 마친 후 송씨를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10-07 20:41:07 수정 2016-10-07 20:41:07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