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신학기 추천 책가방 BEST 5

입력 2017-01-20 20:45:09 수정 2017-01-20 20:45: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학기 아이들에게 꼭 필요한 책가방을 선물해 보는 것은 어떨까. 아이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 키즈맘 추천 BEST 신학기 책가방 제품을 소개한다.

◆ 네파키즈 보디가드백 (좌) 아이작 백팩-저학년용 (우) 루드빅 백팩-고학년용

네파 키즈 '보디가드백'은 빠르게 성장하는 아이들의 특성을 고려한 책가방으로 저학년용인 '아이작 백팩'과 고학년용인 '루드빅 백팩' 2종으로 출시됐다. 세트 상품으로 휴대 편의성을 극대화한 신발주머니도 함께 구성했으며 가방끈에 호루라기를 부착해 아이들의 위험을 예방했다. 교통사고 방지를 위해 어둡고 흐린 날에도 잘 보일 수 있도록 가방 전면에 재귀반사 포인트를 적용했다. 색상은 아이작 백팩 블루, 네이비, 핑크 세 가지이며 루드빅 백팩은 네이비와 레드 두 가지이다.

가격: 책가방 13만9000원, 신발주머니 3만9000원
문의: www.nepamall.com/nepakids


◆ 게스키즈 펄 AP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인조가죽소재의 파스텔칼라의 펄 포인트가 특징인 게스키즈 신학기 책가방은 폴리우레탄 소재로 화사한 아이보리 색상의 파스텔칼라의 펄감이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는다. 골드 전판나염과 골드배색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했으며 U자형 어깨끈으로 무게감을 분산시켜 착용을 편안하게 돕는다.

가격: 펄 AP 책가방 14만9000원 / 펄 AP 보조가방 6만3000원
문의: www.guesskids.co.kr


◆ 블랙야크 책가방 시리즈 7종 출시

블랙야크 키즈가 신학기를 맞아 '성장'과 '안전'을 키워드로 책가방 시리즈 7종을 출시했다. 블랙야크 키즈는 무게 하중을 최소화 한 U자형 어깨 끈을 적용해 편안하고 안정적인 착용감을 제공했다. 가벼운 EVA 소재와 내구성이 좋은 PU소재를 사용한 어깨 끝으로 쉽게 꺼지지 않고 책가방의 무게를 적절히 분산해 성장기 어린이가 편하게 가방을 멜 수 있다. 색상 역시 인기 컬러인 네이비, 핑크, 레드를 기본으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별 모양, 카무플라쥬 프린트 등을 사용해 아기자기해졌다. 블랙야크 키즈 신학기 가방은 전국 블랙야크 키즈 매장과 공식 온라인 몰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문의: www.blackyak.com


◆ 아이더 알로사 백팩

심플한 디자인에 내부 디테일로 실용성을 높인 신학기용 가방이다. 가방 여닫기가 편하도록 자석 스냅을 적용하고 백팩 내외부에 다양한 크기의 수납 공간을 구성했다. 보온, 보냉이 우수한 호일 소재 물병 주머니를 책가방 안쪽에 제작해 물이 새지 않게 보관할 수 있다. 전면에 가죽 소재를 부분 적용하고 다이아몬드 퀼팅 구조를 삽입한 고급스러운 스타일이 특징이다. 백팩과 보조가방, 필기구 주머니가 한 세트로 구성돼 디자인의 통일성을 높였다. 보조가방의 경우 어깨끈이 내장돼있어 신발은 물론 준비물 가방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색상은 핑크(Pink)와 블루(Blue) 2종으로 구성됐다.

가격: 14만9000원
문의: 1644-7781, www.eider.co.kr



◆ 휠라 초경량 책가방 '풀리토(PULITO)'

휠라 키즈의 풀리토 책가방은 나일론 소재의 겉감을 사용, 580g 경량으로 가방 무게를 최소화해 아이들이 가방을 착용했을 때 어깨에 최대한 무리를 주지 않도록 제작됐다. 실용성과 감각적인 디자인 또한 놓치지 않은 풀리토는 액티브 퍼포먼스(Active Performance)라는 제품 콘셉트에 맞춰, 전체적으로 둥글게 모양이 잡힌 생동감 있는 기본 디자인에 블루와 스카이블루, 페탈 핑크를 메인으로 한 컬러 블로킹은 풀리토 책가방의 감각적인 느낌을 한층 높였다.

가격: 세트 12만5000원 (책가방 8만9000원, 신발주머니 3만6000원)
문의: www.fila.co.kr

박세영 키즈맘 기자 syp89@hankyung.com
입력 2017-01-20 20:45:09 수정 2017-01-20 20:45: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